샤오미 '홍미노트7' 보급형 시장 돌풍 일으킬까…국내 출고가 24만9000원 확정

DSCF8890s.jpg

뛰어난 가성비를 자랑하는 샤오미 인기 보급형 스마트폰 '홍미노트7' 국내 출시 가격이 24만 9000원으로 확정됐다. 해외 직구 가격과 비슷한 수준이다.

10일 샤오미 국내 총판 지모비 코리아는 미디어 브리핑을 열고 샤오미의 인기 제품 홍미노트의 새로운 버전 '홍미노트7'을 오는 15일 국내에 출시한다고 밝혔다.

홍미노트7은 더욱 커진 화면과 가격대비 뛰어난 성능의 카메라, 18W 고속 충전을 지원하는 4000mAh의 대용량 배터리가 특징이다. 19.5:9 비율의 6.3인치의 디스플레이(2380 x 1080 픽셀)에 퀄컴 스냅드래곤 660 옥타 코어 칩셋이 장착됐다.

DSCF8874s.jpg

후면에는 4800만 화소의 삼성 아이소셀 브라이트 GM1 이면조사 CMOS 센서를 장착하고 있다. 사진 촬영 시에는 테트라셀 기술을 활용해 4개의 픽셀을 합쳐 하나의 큰 픽셀로 만든다.

또 샤오미의 플래그십 기기인 미 믹스 3에서 선보인 최신 AI 기능들도 추가됐다. 사용자는 야간 촬영, AI 장면 포착, AI 스마트 뷰티, AI 인물모드 등의 기능을 통해 멋진 사진들을 쉽게 촬영할 수 있다.

DSCF8873s.jpg

홍미노트7은 4GB+64GB 단일모델로 15일 정식 출시된다. 색상은 스페이스 블랙, 넵튠 블루의 2가지 색으로 발매되며 차후 네뷸라 레드가 추가될 예정이다. 10일부터 14일까지 5일간 전국 주요 지역 130여개 롯데하이마트 매장과 롯데하이마트쇼핑몰에서는 예약 판매를 진행한다.

한편, 지모비 코리아는 홍미노트7 발매와 더불어 공식 AS서비스를 오는 13일부터 시작한다. 한국에 공식적으로 출시된 홍미노트7 및 향후에 출시될 스마트폰은 전국 총 37개의 서비스 센터에서 공식 AS를 받을 수 있다

댓글

보안은 어떨지 궁금하네요
하도 말들이 많아서...

케이벤치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