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휘센 시스템에어컨 신제품 ‘멀티브이 슈퍼 4’ 출시

  LG전자(066570, 대표 具本俊, www.lge.co.kr)는 25일 휘센 시스템에어컨 신제품 ‘멀티브이 슈퍼4’와 ‘GHP(가스히트펌프) 슈퍼’를 출시했다고 밝혔다.

이번에 출시한 ‘멀티브이 슈퍼4’는 10년간 축적된 인버터 기술력을 총집결한 제품이다. 초고속 인버터 컴프레서를 적용, 4.84(14마력 제품 기준)의 국내 최고 에너지 효율로 7개 전 모델이 에너지효율등급 1등급을 획득했다. 에너지 효율 4.84는 1등급 기준(1등급 기준: EERa 3.5 이상)보다 35% 이상 높은 수치다.  

이 제품은 컴프레서로 냉매를 압축할 때 냉매 일부를 별도로 분리해 기체 상태로 변환시킨 후 주입하는 기술인 2단 압축 기술(베이퍼 인젝션)을 적용, 난방 성능을 극대화했다. 또, 국내 최초로 오일이 배관을 통해 움직이면서 생기는 에너지 손실이 되는 현상을 개선, 압축기에서 직접 오일을 회수해 에너지 효율 저하의 원인을 근본적으로 제거한 혁신적인 하이포(HIPORTM, High pressure Oil Return)기술도 채택했다.  

특히, 국내 최초로 스마트폰을 통해 실시간으로 시스템에어컨 작동 상태 확인 및 전원을 켜고 끌 수 있는 서비스도 제공한다. 에어컨의 상태를 모니터링하고 고장의 원인까지 찾을 수 있어 신속한 서비스 제공도 가능하다. ‘멀티브이 슈퍼4’와 함께 출시한 ‘GHP(가스히트펌프) 슈퍼’ 는 가스를 에너지원으로 사용하는 냉난방기기 신제품으로 냉방(COP 1.29) 및 난방(COP 1.48) 모두 세계 최고 효율을 달성했다.  

LG전자는 차세대 시스템에어컨 ‘멀티브이 슈퍼 4’와 ‘GHP 슈퍼’를 국내에 이어 글로벌 시장에도 출시할 계획이다.  

 


케이벤치 많이 본 뉴스
케이벤치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