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뷰]국산 백신 프로그램의 절대 강자! V3 2002 Pro Deluxe

프로그램 : V3PRO 2002 DELUXE
제 작 사 : (주) 안철수연구소
운영체제 : Windows 9x/ME/NT/2000(Pro)/XP
실행환경 : 486DX 이상 10MB HDD, 32 RAM 이상
가 격 : 55,000원

“안연구소 보안서비스 ‘V3넷’ MS 윈도2000 서버에 제공”
“안철수연구소 중국 공공 시장 공략 가속”
“안연구소, 일본NEC인터채널과 백신공급계약 체결”

신문에서 V3에 관련 된 기사를 종종 발견 하게 될 때면 언제나 좋은 소식들이다. 우리에게 너무나도 익숙한 V3가 세계시장에서도 인정받고 잘 팔려 나간다니 기분 좋은 일이 아닐 수 없다. 이미 도스 시절부터 국내에서 V3의 명성은 타의 추종을 불허할 만큼 대단했다. 외국산 백신들의 느린 검색 속도에 비하여 탁월하게 빠른 검색 속도를 자랑 하던 때부터 국내 백신 프로그램의 지존의 자리를 이어갔던 V3이다. 필자도 도스 시절 바이러스에 걸렸을 때 항상 사용하던 프로그램 이였다. 하지만 필자에겐 뼈아픈 기억도 가지고 있는 프로그램이다. 당시 맥가이버(MacGyver) 바이러스에 감염되었던 모 정품 프로그램이 있었는데, 그것을 치유하느라 V3를 사용했지만, 결과는 참담했다. 실행이 되질 않았던 것이다 --;; 기억이 어렴풋이 나지만 약간의 버그가 있던 것으로 기억이 난다. 그 후 터보백신(일명 TV)의 존재를 알게 되어 썼었던 기억이 난다. 국내사용자들이 많이 이용하는 바이러스 치유/예방 프로그램으로는 시맨텍(Symantec)사의 노턴 안티 바이러스(Norton AntiVirus)와 터보백신, 바이로봇 등등이 있으며 기타로, 피시시린 등등도 있다. 다양한 제품군들의 각각의 특징들이 있는데, 이번 글에서는 버전업된 V3 Pro 2002 Deluxe 버전을 살펴보도록 하자.

- 설치

V3제품군으로는 평가판으로 공개되어있는 도스용 백신인 V3+ NEO가 있으며 (단 개인 사용자에 한해서만 공개) 이번에 리뷰하고자 하는 프로그램은 윈도우용 종합 백신프로그램인 V3 Pro 버전이다. 자 그럼! 프로그램을 인스톨하는 것에서부터 살펴보도록 하자.

▲사용권 계약서, 꼼꼼히 읽어 보는 것도 나쁘지는 않을 것이다.

매인 프로그램 설치가 끝나면 ‘Smart Update Utility’ 라는 업데이트 프로그램이 부가적으로 설치된다. 이 프로그램은 바이러스 정보를 최신으로 유지 시켜주는 곳에 쓰인다.

▲Smart Update Utility 프로그램 설치

업데이트 유틸리티 프로그램의 설치가 끝나면, 바로 업데이트과 현재 컴퓨터에 바이러스 존재 여부를 체크 하도록 묻는다.

▲설치가 끝난 후 동작 설정

업데이트가 실행 된 이후에는 환경 설정 마법사가 실행되어 기본적인 환경 설정을 하게 된다.

▲환경 설정 마법사 실행 화면

이 마법사는 처음에 기본적으로 설정해야 하는 항목을 표시 한다. 당연한 소리지만 추후에 변경 할 수 있다. ‘검사 설정’ 프레임에서는 검사 파일 형식을 ‘실행 가능 파일’만 검사 하느냐 아니면 모든 파일을 검사 하느냐에 대한 옵션을 설정 한다. 기본적으로는 실행 가능 파일로 되어있으며 추천하는 옵션이다. 말 그대로 ‘실행 가능 파일’ 이란 확장자가 EXE 파일과 같은 실행 가능 한 파일을 뜻하며 바이러스는 주로 이러한 실행 파일에 상주 하므로, 이 옵션으로 설정해도 무방할 것이다. (모든 파일 옵션은 괜한 시간낭비를 초래 할 수도 있으므로 잘 생각해서 선택하길 바란다.) ‘고급’ 버튼에는 ‘압축 파일 검사’ 옵션에 따른 설정이나 검사 파일 형식에서의 ‘실행 가능 파일’ 종류 설정에 관한 부분을 만질 수 있다. ‘치료 설정’ 프레임에서는 검사 도중 바이러스를 발견했을 때에 감염 파일에 대한 치료 할 때의 옵션 설정 부분이다. 보통 기본 옵션에서 별로 바꿀 설정은 없어 보인다.

▲고급 버튼을 눌렀을때의 창

‘압축 파일검사’에서는 거의 대부분의 압축 파일을 지원 한다. ( rar, zip, ace 정도가 요즘 많이 이용되므로 그 부분만 체크해서 사용하는 것이 쓸모없는 작업을 방지 할 수 있을 것이다.) 다음 설정을 보자.


케이벤치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