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홈씨어터용 DVD콤비 출시

LG전자가 DVD+VTR 복합제품 시장은 물론 홈시어터 시장까지 겨냥한 제품을 출시하면서 본격적으로 ‘복합DVD플레이어 시장’ 공략에 나섰다.

LG전자는 5월 9일 세계 최초로 DVD와 VTR, 그리고 디지털 앰프(Digital Amp) 스피커가 하나로 결합된 ‘홈시어터용 DVD 콤비(Combi, 모델명 : HTC-S530)’를 출시했다.

이번에 출시된 제품은 현재 국내외에서 시장이 급속하게 확대되고 있는 DVD+VTR 복합제품인 ‘DVD 콤비’에 디지털 앰프가 내장된 5.1 채널 스피커를 하나로 결합해 일반 가정에서도 극장과 같은 高화질, 高음질의 실감나는 영상을 즐길 수 있다는 게 가장 큰 특징.

이 제품은 ‘DVD 콤비’와 스피커가 하나로 구성된 일체형으로 홈시어터를 원하는 소비자들은 별도의 추가 비용이 들지 않으며, 무엇보다 제품간 연결이 간단해져 DVD와 VTR 각각의 제품을 설치하는 것보다 여유공간을 확보할 수 있다.

또한, 이 제품은 기존 아날로그 TV 주사방식인 ‘Interlace’ 방식보다 뛰어난 선명도/동화상 화면을 구현하는 ‘Progressive Scan’ 기술을 적용했다.

여기에 디지털 앰프(Digital Amp)를 내장해 정교한 음질을 제공하는 한편, 돌비 디지털(AC-3(*註2)) 및 DTS(Digital Theater System(*註3)) 입체음향을 구현하며, DVD/VCD/CD외에 CD-R/CD-RW 및 MP3 CD 등 까지 재생이 가능하다.

한편, LG전자는 DVD와 VTR 뿐만 아니라 오디오 및 라디오 방송 수신까지 가능한 다양하고 차별화된 DVD콤비을 지속적으로 개발, 올해 ▲300만대 규모의 DVD콤비를 판매할 계획이며, 이와 함께 급격히 확대되고 있는 홈시어터 시장을 겨냥한 ▲홈시어터용 DVD콤비도 지속적으로 개발함으로써 DVD+VTR 복합제품 시장을 선도해 나갈 계획이다.

소비자가는 100만원대.
 


케이벤치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