쿼드 카메라에 갤노트9 AI 카메라 기능 더하다…'갤럭시 A9' 공식 발표

[닫기]

세계 최초 스마트폰 후면에 4개의 카메라를 탑재한 '갤럭시 A9'이 전격 공개됐다.

11일 삼성전자는 말레이시아 쿠알라룸푸르에서 ‘A 갤럭시 이벤트’를 개최하고 '갤럭시 A9'을 공개했다.

‘갤럭시 A9’은 18.5대 9 화면 비율의 인피니티 디스플레이 디자인에 6.3형 슈퍼 아몰레드 디스플레이를 탑재했으며, 6GB/8GB 램, 최대 512GB까지 확장 가능한 128GB 내장 메모리, 3800mAh 배터리를 제공한다.

특히, '갤럭시 A9' 후면에는 2,400만 화소 기본 렌즈뿐 아니라 망원 렌즈, 초광각 렌즈, 심도 렌즈 등 쿼드 카메라를 세계 최초 탑재해 관심을 모으고 있다.

광학 2배줌을 지원하는 1,000만 화소 망원 카메라는 먼 거리에서도 피사체의 세밀한 부분까지 선명하게 촬영이 가능하며 사람의 시야각과 유사한 화각 120도의 800만 화소 초광각 카메라를 탑재해 사용자가 보고 있는 장면 그대로 촬영이 가능하다.

또, '갤럭시 A9'은 2,400만 화소 카메라와 500만 화소 심도 카메라를 탑재해 사용자가 촬영 전후로 자유자재로 보케(Bokeh) 효과를 적용할 수 있는 '라이브 포커스(Live Focus)' 기능을 제공한다.

특히, '갤럭시 A9'은 최신 플래그십 스마트폰 '갤럭시 노트9'을 통해 첫 선을 보인 인공지능 기반의 '인텔리전트 카메라'를 탑재해 사용자가 촬영 장면에 따라 모드를 변경하거나 필터를 적용하지 않아도 최상의 사진 촬영이 가능하다.

또한, 2,400만 화소 전면 카메라로 언제 어디서나 선명한 셀피 촬영도 가능하다. 특히, 저조도 환경에서는 디스플레이와 LED의 광원을 활용해 보다 밝게 셀피를 촬영할 수 있고, 인물의 좌우 혹은 전면에 조명 효과를 줄 수 있는 ‘프로 라이팅(Pro Lighting)’ 기능도 지원한다.

'갤럭시 A9'은 11월부터 전 세계에 순차적으로 출시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