샤오미, 내년 1월 4800만화소 카메라폰 출시하나.. 티징 시작

[닫기]

 ì¤‘êµ­ 스마트폰 제조사 샤오미 공동창업자 린빈이 중국 소셜 미디어 웨이보에 "48MP CAMERA" 문구가 담긴 스마트폰 티징을 시작해 비상한 관심을 모으고 있다.

린빈은 웨이보 계정에 "몇 주동안 이 스마트폰을 사용했으며 나쁘지 않았다" "1월에 출시될 것"이라고 밝혔다. 공개된 이미지에서는 수직 카메라 배열과 후면에 글래스 소재가 적용된 것이 확인된다. 카메라 아래에는 듀얼 톤 LED 플래시가 채용됐다.

샤오미 스마트폰에 탑재되는 48MP 이미지 센서 정보는 아직 확인되지 않았지만, 외신은 소니가 지난 7월 공개한 IMX586 또는 삼성이 10월 공개한 아이소셀 브라이트(ISOCEEL Bright) GM1 중 하나일 것으로 보고 있다.

샤오미는 내년 상반기 중 '미 믹스3' 5G 버전과 차세대 '미 9'을 출시할 예정이다. 48MP 카메라는 두 제품에 탑재될 가능성도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