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력한 60 라인업의 새시작, ASUS ROG STRIX RTX 2060 O6G GAMING

[닫기]

 

엔비디아는 2019 기해년을 세계 가전 전시회 CES 2019에서 RTX 2060을 공개하며 시작했다.

엔비디아의 60 라인업은 실질적인 사용자들이 가장 많이 선택하는 본격 메인스트림 제품군에 속하면서, 실질적인 가성비 제품군으로서 많은 유저들의 선택을 받아온 라인업중에 하나였다.

때문에 가성비를 위해 RTX 제품군의 가격을 상승시키는, 새로운 기술을 위한 RT코어/텐서코어가 탑재되지 않은채 기존 GTX의 이름으로 출시 될 것이라는 루머가 있기도 했다.

그러나 결국 엔비디아는 RTX 라인업에 60라인을 포함 시켰고, 가격은 상승했지만 새로운 기술과 함께하는 강력한 RTX 2060을 선보이게 되었다.

지난 주에는 지포스 RTX 2060 FE 모델이 먼저 출시되어 레퍼런스 모델의 전반적인 성능 등이 널리 알려졌는데, 이제 본격적으로 비레퍼런스도 판매가 시작되며, AIB(파트너제조사) 제품들을 확인할 수 있다.

다양한 파트너 제조사중 케이벤치에서는 ASUS의 ASUS ROG STRIX 지포스 RTX 2060 O6G GAMING모델을 통해 소비자들이 직접 사용하게 될 비레퍼런스 RTX 2060의 성능을 알아보는 시간을 가져보았다.

 

■ 비레퍼런스 등장, 강력한 ROG STRIX의 계보는 RTX 2060에서도 이어진다

ASUS ROG STRIX 그래픽카드는 ASUS의 가장 대표적인 게이밍브랜드 그래픽카드다. 때문에 RTX 2060 라인이 출시될때에도, 자연스레 ASUS ROG STRIX 지포스 RTX 2060 O6G GAMING가 가장 먼저 선보여지게 되었다.

이번에 선보이게된 ASUS ROG STRIX 지포스 RTX 2060 O6G GAMING 역시 앞서 출시된 RTX ROG STRIX 제품군과 크게 다르지 않은 강력한 모습을 어김없이 보이고 있다.

ASUS ROG STRIX 지포스 RTX 2060 O6G GAMING 제품은 기존 제품군 처럼 3팬을 활용한 구성이 그대로 이어지며, ROG STRIX 제품군의 큰 특징중에 하나였던 강력한 쿨링 솔루션을 그대로 이어받은 모습이다.

ASUS만의 윙 블레이드 팬을 활용한 3개의 쿨링 팬과 함께 55도 미만으로 내려가면 정지하는 0dB 테크놀로지도 여전히 포함되어 정숙함과 쿨링을 모두 사로잡은 모습이다.

또한, 내부적인 히트싱크 2모듈을 활용한 쿨링 시스템도 그대로 적용되어있는 모습이다. 5개의 히트파이프를 활용해 공기와 접촉면을 극대화 시키는 구조적인 디자인을 다시한번 적용시켜 고성능에서 활용하게될 RTX 2060의 쿨링솔루션에 대한 걱정을 확실하게 없애주는 모습을 보여준다.

ROG STRIX 에서 선보였던 추가적인 기능들이 이번 ASUS ROG STRIX 지포스 RTX 2060 O6G GAMING에서도 여전히 활용할 수 있다.

첫번째로는 듀얼바이오스 기능으로 쿨링 성능을 향상시켜 고성능을 발휘해야 할때 활용되는 P 모드와 정숙한 환경을 위한 Q모드 바이오스 스위칭 기능도 그대로 활용된다. 또한, LED 기능을 별도로 OFF 할 수 있는 물리적인 버튼도 제공된다.

 GPU 중심으로 쿨링솔루션을 추가하고 관리할 수 있는 외부 팬커넥트도 그대로 이용할 수 있다.

추가적인 팬을 ASUS ROG STRIX 지포스 RTX 2060 O6G GAMING가 제공하는 팬 헤더에 장착하면 GPU의 온도에 따라 추가 팬의 속도를 자동으로 조절할 수 있는 기능이다.

일반적으로 CPU 온도 중심의 추가 팬 헤더들과 달리 GPU 중심으로 활용되기 때문에 다소 협소한 공간에서 PC를 활용해 GPU 온도가 걱정된다면, 이 추가 팬 헤더를 활용해 케이스 내부나 GPU 주변에 부족함 없는 쿨링 솔루션을 꾸며나갈 수 있으리라 본다.

 

■ 체급은 RTX 2070과 동일?, RTX 2060의 포지션은?

▲ 풀칩으로 RTX 2070에서 먼저 사용된 RTX 2060의 TU106 GPU

본격적인 성능 비교에 앞서, ASUS ROG STRIX 지포스 RTX 2060 O6G GAMING를 비롯해 이번 RTX 2060의 포지션에 대해 잠깐 이야기를 해보려고 한다.

전세대, 파스칼 아키텍처를 활용했던 GTX 1060은 확실히 메인스트림 제품군 역할을 부여받았다는 것을 GPU 칩에서도 확인할 수 있었다.

GTX 1060은 GP106 GPU 칩을 사용했는데, 이는 퍼포먼스/하이엔드 제품군으로 넘어가는 상위 그래픽카드인 GTX 1070의 GP104 칩에 비해 한단계 낮은 칩으로서 확실한 하드웨어 차이를 느낄 수 있는 부분이다.

때문에, 이번 RTX 2060도 전세대와 비슷한 구성으로 나오지 않을까 하는 예상이 많았었다.

그러나 많은 이들의 예상과는 다르게, 이번 RTX 2070과 RTX 2060의 GPU 칩은 동일한 TU106을 활용하게 되면서 사실상 형제라인이라고 볼 수 있는 동일한 체급의 그래픽카드가 되었다.

다만, 이번 RTX 2060에 활용되는 TU106 칩은 수율로 인한 컷팅된 GPU를 이용해 탑재했을 것으로 보이고, 그에 따라 일부 유닛 및 메모리 인터페이스 제한 시켜 선보이는 것으로 생각된다.

따라서, 근본적으로 RTX 2070과 RTX 2060은 같은 체급의 칩을 탑재하고는 있지만, 제한 유닛의 갯수 차이, 그에따른 클록 차이, 메모리 인터페이스의 차이로 인해 성능 차이가 나타나고 그에 따라 그레이드가 나뉜 것으로 판단된다.

세부적인 스펙을 살펴보면, RTX 2060에 탑재된 제한된 TU106 칩은 본래 36개의 SM이 6개 제한된 30개의 SM을 갖추고 있는 모습을 보이며 그에 따라 확실히 줄어든 CUDA 코어 1920개가 구성되어 있는 모습을 볼 수 있다.

또한, 이번 RTX 제품군에서 선보이게된 실시간 레이트레이싱 등의 새로운 기술을 위한 RT코어/텐서코어 역시 SM과 함께 하고 있는 만큼 본래의 풀칩의 RTX 2070 제품에 비해 갯수가 줄어들어 분명한 그레이드 차이를 낸 것으로 보인다.

앞서 이야기 했던 메모리 인터페이스 역시 192bit 이기 때문에 동등한 유효 메모리 작동속도를 갖추고 있다해도 상위 그레이드인 RTX 2070의 256bit 에 비해 높은 해상도로 갈수록, 성능 차이가 발생할 수 밖에 없어 확실한 포지션의 차이를 구분지을 수 있게 됐다.

▲ GPU 외에도 이번 RTX 2060 제품들의 강력한 성능의 또다른 이유, GDDR6

분명 RTX 2070 모델과 체급은 동일하지만, 같은 RTX 라인업에서의 한계의 차이가 분명해진 만큼 이전 세대 대비해서는 어떠한 포지션일까도 중요한 부분이다.

엔비디아는 RTX 2060의 포지션이 전세대 하이엔드 라인업에 포함된 GTX 1070Ti와 비슷한 포지션을 갖출 수 있다고 발표했는데 이 내용에 가장 근본적인 이유는 GDDR6, 메모리 종류의 차이 때문일 것으로 생각된다.

전세대에서 활용 된 GDDR5/GDDR5X에 비해 월등한 작동 속도를 갖추고 있는 GDDR6는 메모리 인터페이스가 256bit인 GTX 1070 Ti와 비교해도 더욱 높은 대역폭을 활용할 수 있게 되었기 때문이다.

수치상으로 GDDR6는 14000MHz의 작동 속도를 갖추고 있지만, GDDR5/GDDR5X는 8000~10000MHz 사이의 작동속도를 갖춘 차이가 인터페이스의 차이도 뛰어넘게 만들어 주고 있는 셈이다.

다만, 전체적인 용량이 6GB와, 8GB의 차이는 확실히 있는 만큼, 해상도가 높아질 수록 엇비슷하거나 모자란 값을 내놓을 수 밖에 없는 부분도 있을 것이라고 본다.

이론적인 결론으로, 이번에 선보인 엔비디아의 지포스 RTX 2060의 포지션은 현 라인업의 RTX 2070에서 칩상으로 컷팅된 한계가 명확한 한단계 낮은 위치에 자리를 잡은 상태임을 알 수 있었고, 전세대 대비해서는 메모리 성능의 확실한 차이로 인해 GTX 1070Ti에 버금가는 퍼포먼스/하이엔드 포지션을 맡게된 것으로 이야기 해볼 수 있겠다.

asusrogstrixoc.jpg

하지만, 이번에 소개한 ASUS ROG STRIX 지포스 RTX 2060 O6G GAMING 모델은 기존 레퍼런스 대비 ë”ìš± 업그레이드된 ë¶€ìŠ¤íŠ¸ 클럭(소프트웨어를 통한 최대 1860MHz 클럭)을 기반을 바탕으로 GTX 1070Ti 위협을 넘어서 더욱 강력한 성능으로 새로운 강력한 xx60 세대를 이끌어가게 될 것으로 보이는데 실질적인 테스트에서 성능은 어떠할까?

 

■ ASUS ROG STRIX 지포스 RTX 2060 O6G GAMING와 함께한 벤치마크 성능은?

앞서 소개한 비레퍼런스 제품이자 실제 유저들이 만나볼 수 있는 팩토리 오버클럭 모델인 ASUS ROG STRIX 지포스 RTX 2060 O6G GAMING와 레퍼런스 성능의 지포스 RTX 2060 FE, 그리고 전세대 비교군으로 레퍼런스 GTX 1060, GTX1070Ti, 그리고 경쟁사의 라데온 VEGA56을 통해 전반적인 성능을 알아 보는 시간을 가져보려고 한다.

테스트에 사용된 PC의 사양을 먼저 소개하자면 인텔 코어 i7-8700K 모델에 DDR4 2133 16GBx2 듀얼로 구성했으며 윈도우는 윈도우10 RS5 최신 버전까지 업데이트한 상태이다.

그래픽 드라이버는 417.54 WHQL 인증된 엔비디아가 제공한 리뷰용 드라이버를 사용했다. 이전 세대 모델도 지원하는 드라이버인 만큼, GTX 1060, GTX 1070Ti에서도 동일한 드라이버로 테스트가 진행되었다는 점 참고 바란다.

GPU의 기본적인 벤치마크 프로그램인 3DMark와 VRMark를 활용한 결과 값이다.

많이 활용되는 게임적인 성능을 나타내는 지표는 아니지만 API나 환경에 따른 렌더링 성능 차이를 비교 가늠해볼 수 있는 벤치마크 프로그램들이다.

앞서 이론적으로 예상했던 대로 결과값이 나온 것을 볼 수 있다.

ASUS ROG STRIX 지포스 RTX 2060 O6G GAMING 모델이 역시 가장 강력한 성능을 자랑하며 레퍼런스 클럭의 GTX1070Ti, GTX1060을 전반적으로 압도하는 모습을 볼 수 있다.

특히, 오버클럭 모델인 ASUS ROG STRIX 지포스 RTX 2060 O6G GAMING은 FHD 파이어스트라이크 기준 GTX1060 대비 최대 56% 이상의 성능 향상을, GTX 1070Ti 대비에는 4% 이상 앞서는 모습을 확인할 수 있었다.

ASUS ROG STRIX 지포스 RTX 2060 O6G GAMING와 레퍼런스 RTX 2060 FE 모델의 차이는 오버클럭모델이 약 2% 가량 앞서는 것도 눈여겨볼만한 점이라고 생각된다.

 

■ 최신 게임 5종으로 알아본 게임 성능

벤치마크보다 사실상 더욱 많이 활용될 여지가 많은 게임성능을 알아보았다.

5개의 게임을 활용했는데, 벤치마크가 있는 게임의 경우에는 벤치마크를, 없는 경우에는 자체 프레임 표시기능이나 Fraps를 통해 프레임을 체크했다.

그래픽 옵션의 경우에는 프리셋으로 모든 게임을 최고 옵션으로 설정했고 최고옵션의 4K 게이밍 테스트는 그래픽카드 성능 한계상으로 서로 큰 차이를 느끼기 어려운 값이 나타나 제외했다.

결과는 앞서 벤치마크 프로그램 테스트랑 비슷한 결과값을 볼 수 있었다.

ASUS ROG STRIX 지포스 RTX 2060 O6G GAMING 모델이 가장 앞선 성능을 보여주었고 뒤이어 RTX 2060 FE 모델이 뒤따랐다.

최신게임의 최고 옵션을 활용하는 상황에서, FHD 해상도 기준 평균 100프레임에 가까운 결과값을 나타내고 있어 전세대 대비 확실한 향상된 성능을 경험할 수 있으리라고 생각된다.

다만, GTX 1070Ti와 RTX 2060 제품간의 차이는 해상도가 올라갈 수록 차이가 줄어드는 부분도 앞서 포지션 체크 단락 부분에서 이야기 했듯이 확인할 수 있었다.

결과적으로 최신 게임에서 최고 옵션을 활용하면서 QHD,FHD 환경에서 유연하고 원활하게 활용할 수 있는 그래픽카드에는 ASUS ROG STRIX 지포스 RTX 2060 O6G GAMING가 현재로서 가장 적합한 제품으로 생각된다.

 

■ RTX 최신 기술, 실시간 레이트레이싱과 DLSS 활용시 성능은?

현재 실시간 레이트레이싱은 배틀필드V에서 실제 게임내에서 활용할 수 있고, DLSS의 경우에는 파이날판타지 15 벤치마크에서 활용할 수 있다.

엔비디아가 RTX 세대를 선보이면서 등장한 최신기술이고, 이번 RTX 2060 모델들에게도 기본적으로 활용할 수 있는 환경을 제공하는 만큼 최신 기술 활용시 어떠한 성능이 나올지 궁금했다.

테스트에는 당연히, ASUS ROG STRIX 지포스 RTX 2060 O6G GAMING 모델, 그리고 RTX 2060 FE 모델을 통해 테스트를 진행했다.

먼저 실시간 레이트레이싱 경우에는 배틀필드 V 최고옵션 기준으로 실시간 레이트레싱 옵션 만 최고 옵션, 그리고 엔비디아 권장 옵션인 중간, 두가지로 진행한 결과값이다.

기존 테스트 대비 실시간 레이트레이싱을 활용하면 프레임이 30%이상 줄어든것을 확인할 수 있었다.

파운더스 에디션 모델과 오버클럭 모델인 ASUS ROG STRIX 지포스 RTX 2060 O6G GAMING와의 차이는 레이트레이싱을 활용할때에는 큰 차이점을 느끼기 어려웠다.

 ê·¸ëž˜ë„ 중간 옵션정도에서는 FHD 해상도에서 60프레임 이상을 보여주며 게임플레이에는 큰 문제가 없는 수준으로 플레이 할 수 있었다. 여전히 실시간 레이트레이싱에게는 아직 최적화 부분에 숙제가 남겨져있는 것을 확인했지만 DLSS는 매우 유의미적인 결과값을 ë³¼ 수 있었다.

파이날 판타지 15에서 DLSS를 사용한 4K 해상도 커스텀 디폴트값 테스트에서 벤치마크 점수 값이 확연한 차이를 보였기 때문이다.

또한 오버클럭 모델과 레퍼런스 모델과의 차이도 어느정도 나타나 그래픽카드의 본 성능에 따라 DLSS 기술 성능의 차이도 느껴볼 수 있음을 확인했다.

 

■ 전력 소모와 소음은?

전력 소모 측정은 시스템 전체적인 소모측정 값으로 측정했다.

로드 테스트는 4K 파이어스트라이크 스트레스 테스트를 활용해 부하를 주었으며 아이들 테스트는 윈도우 바탕화면 상태에서 PC를 킨후 5분 대기를 통해 측정된 값을 측정했다.

결과 값은 TDP 차이가 나는 대로였다.

아이들 상태에서는 전반적으로 비슷한 결과값을 내주었지만 로드율 테스트에는 확실히 차이가 느껴졌다.

RTX 2060 FE 모델 기준, 20W 높은 TDP를 갖춘 GTX 1070Ti가 더 높은 결과값을. 이보다 더 높은 TDP를 갖춘 VEGA 56이 더 높은 결과값을 보여주었다. 상대적으로 낮은 GTX 1060은 당연히 낮은 결과값을 내는 모습이다.

소음의 경우에는 앞선 기사에서도 언급했지만 이번 RTX 2060 FE 모델이 매우 조용한편인데, ASUS ROG STRIX 지포스 RTX 2060 O6G GAMING은 쿨링과 소음에 신경쓴만큼 테스트 도중 소음이라고 할만한 부분을 느끼지 못했을 만큼 매우 조용했다.

RTX 2060 FE에는 아쉽게도 0dB 일명, 제로팬 기능이 없는데, ASUS ROG STRIX 지포스 RTX 2060 O6G GAMING에는 해당 기능이 장착되어 있어 아이들시에도 소음을 느낄 수 없었다.

 

■ 최신 게임을 위한 세대교체의 주인공, ASUS ROG STRIX 지포스 RTX 2060 O6G GAMING

비레퍼런스가 이제 막 출시되면서 이제 소비자들도 RTX 2060을 만나볼 수 있게 되었다.

그 중심의 비레퍼런스인 ASUS ROG STRIX 지포스 RTX 2060 O6G GAMING은 강력한 쿨링 솔루션을 앞세우고 오늘 테스트했던 성능 지표, 모든 부분에 있어서 확실히 앞선 모습도 확인할 수 있었다.

기존 동일한 넘버링인 GTX 1060 6GB 대비 매우 뛰어나고, 2단계 그레이드가 높은 GTX 1070Ti까지 넘어서면서, 최신 게임에게 있어서 매우 뛰어난 성능을 발휘하며 본격적인 유저들의 그래픽카드 세대교체의 시기가 도래하게 만드는 제품임을 알 수 있었다.

물론, 아쉬운 부분이 없는 것은 아니다. 향상된 성능 만큼이나 프라이스적인 측면에서도 오른 부분이 유저들에게는 부담이 될 수 있기 때문이다. 또한, 새로운 RTX 핵심 기술인 실시간 레이트레이싱은 아직도 적용범위가 넓지 못한 상태이기도 해서 아쉬움이 느껴지는 부분도 있다.

그러나 레이트레이싱의 필요성, 그리고 DLSS같은 최적화 기술의 저변이 곧 넓어질 예정은 분명하기에 새로운 기술과 함께 대폭 향상된 성능, 그리고 본격 세대교체를 위한 그래픽카드를 선택하려 한다면, 소비자들이 만나볼 수 있는 그래픽카드로 ASUS ROG STRIX 지포스 RTX 2060 O6G GAMING 같은 모델이 가장 적임이 아닐까 생각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