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차, 북미 오토쇼서 대형 SUV '텔루라이드' 공개.. 팰리세이드 파워트레인 공유

[닫기]

14일(현지시간) 기아차의 북미 전용 대형 SUV '텔루라이드'가 2019 북미 국제 오토쇼(NAIA)에서 베일을 벗었다.

최대 8인승 대형 SUV 텔루라이드의 외관 디자인은 대담한 박스 형태를 기반으로 힘 있는 직선을 강조해 무엇이든 할 수 있고 어디든 갈 수 있는 정통 아웃도어 SUV의 이미지를 갖췄다.

또, 내장 디자인은 수평적이고 직선적인 디자인 방향성을 기본으로 나파 공법으로 가공한 가죽, 브러시드 메탈 , 무광 마감 목재 등의 소재를 적용해 SUV의 강인한 감성과 고급스러움을 동시에 느낄 수 있도록 구현됐다.

또한 텔루라이드는 현대차 대형 SUV 팰리세이드와 파워트레인을 공유한다. 가솔린 3.8 엔진과 8단 자동변속기를 적용해 최고출력 295마력, 최대토크 36.2kgf·m의 대형 SUV에 걸맞은 강력한 동력 성능을 갖췄다.

아울러 텔루라이드는 주행모드에 따라 엔진 토크·ë³€ì†ê³¼ 연동해 좌우 바퀴 전·í›„륜의 동력을 가변 제어하는 방식이 적용됐다. 에코와 스마트 모드에서는 전륜에 모든 동력을 전달하고 컴포트와 스노우 모드에서는 80%의 동력은 전륜으로 20%의 동력은 후륜으로 전달하며 스포츠 모드에서는 전후륜 각각 65%, 35%의 동력을 전달하도록 하는 등 아웃도어 SUV다운 차별성을 갖췄다.

텔루라이드는 미국 캘리포니아에 위치한 기아 미국 디자인 센터에서 디자인됐으며 기아차의 미국 생산 공장인 조지아 공장에서 생산된다. 상반기 북미 시장에 본격 출시될 예정이다.

국내 출시 여부는 아직 미정이다.


케이벤치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