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갤럭시S10' 美 3월 베스트셀링폰 등극 전망…갤S9 판매량比 16% ↑

[닫기]

삼성전자 갤럭시S10 시리즈가 미국 시장서 3월 베스트셀링폰에 오를 수 있다는 분석이 나왔다.

15일 시장조사기관 카운터포인트 리서치가 갤럭시S10 출시 첫 주(2019년 3월 8일∼14일), 갤럭시S9 출시 첫 주(2018년 3월 16일∼22일) 데이터를 비교한 결과 갤럭시S10 시리즈가 16^ 더 많이 판매된 것으로 나타났다.

미국 시장에서는 ▲갤럭시S10e ▲갤럭시S10 ▲갤럭시S10 플러스 등 세 가지 모델이 출시됐다. 이중 갤럭시S10 플러스 판매량이 50%에 달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카운터포인트 관계자는 "갤럭시S10 시리즈 중 유일하게 평면 모델인 갤럭시S10e의 경우 갤럭시S8 및 S9과 같은 기존 제품군과 겹치지 않기 때문에 결과적으로 삼성의 점유율을 높이는 결과를 가져왔다"며 "삼성전자가 갤럭시S10 시리즈 출시 효과로 2017년 6월 이후 애플에 내줬던 월별 미국시장 선두자리를 삼성이 탈환할 수 있을 것"으로 전망했다.

한편, 카운터포인트는 올해 갤럭시S10 시리즈가 4000만대 이상 출하될 것으로 내다봤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