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닉스의 베스트 셀러 게이밍 의자가 새옷을 입다, 리뉴얼된 ARENA-X ZERO

[닫기]

 

게이밍 기어 시장은 비단 PC 주변기기 하드웨어 뿐만 아니라 책상이나 의자 등 다양한 분야로 매우 확장되었다.

그중에서도 게이밍 의자 시장은 게이머에게 어필 될만한 매력적인 디자인과 편의성을 동시에 갖춰 크게 성공한 시장으로 현재까지도 계속해서 새로운 브랜드가 생겨날만큼 인기가 있는 게이밍 기어 시장중 하나다.

다양한 게이밍 의자 브랜드가 있지만, 국내에서는 제닉스 크리에이티브가 가장 유명한 게이밍 의자 브랜드중에 하나다.

특히, 2016년에 출시한 제닉스 ARENA-X ZERO는 출시 이후 2년여간 꾸준히 베스트셀러로서 많은 게이머들의 선택을 받은 제품으로, 현재까지도 큰 인기를 끌고 있는 게이밍 의자다.

이미 일전에 케이벤치에서 한번 소개한 바 있던 이 제닉스 ARENA-X ZERO 게이밍 의자가 2019년을 맞아 새옷을 입고 더욱 업그레이드 되어 돌아왔다는 소식을 들을 수 있었으며, 실제로 살펴볼 수 있는 기회가 생겼다.

이번 기사에서는 새 디자인과 업그레이드된 리뉴얼된 2019 제닉스 ARENA-X ZERO를 간단하게 살펴보는 시간을 마련했다.

 

■ 더 세련된 모습으로 변화한 전반적인 디자인

이번 리뉴얼된 제닉스 ARENA-X ZERO은 초기 제닉스 ARENA-X ZERO에 비해 외형적으로도 변화가 있다.

기본적인 레드 컬러가 기본 모델인 제닉스 ARENA-X ZERO은 리뉴얼되면서 더욱 세련된 모습으로 컬러 위치를 재편성한 모습이다.

리뉴얼 이전의 제닉스 ARENA-X ZERO에는 시트와 등받이를 제외한 외부적인 부분에 많은 레드 컬러 포인트를 준 특징이 있는 반면, 리뉴얼버전의 제닉스 ARENA-X ZERO은 과하지 않게 적당한 수준으로 컬러 라인을 잡은 모습이다.

대신 이번에는 등받이와 의자 시트에 전에는 없던 레드 컬러 실 박음질을 한 모습과 등받이 사이드에 컬러포인트를 더한 것이 새롭게 변화한 모습중에 하나다.

레이싱 버킷시트를 연상시키는 전체적인 외형은 그대로지만 ARENA 로고를 새로이 박은 모습 등은 기존 디자인에 비해 좀더 색다른 모습을 제공한다.

레드컬러 부분에는 기존에 없던 패턴요소도 삽입해 좀더 새로운 모습도 확인할 수 있다.

 

■ 깔끔한 마감은 여전

외형적인 디자인도 중요한 부분중에 하나이기에 먼저 소개하긴 했지만, 더욱 중요한 것은 안전적인 부분과 사람의 몸에 닿는 제품인 만큼, 깔끔한 마감이다.

리뉴얼 이전의 제닉스 ARENA-X ZERO도 깔끔한 마감을 자랑했지만, 제닉스 ARENA-X ZERO에는 더더욱 신경쓴 모습을 보이며, 전체적인 박음질이나 제품의 마감이 깔끔한 모습을 보인다.

등 쿠션, 머리쿠션 이나 등받이, 가죽 시트등을 지탱하는 박음질등 모난곳 한군데를 찾기 힘들 정도로 마감이 잘되어 있는 상태를, 의자를 조립하면서, 조립을 완성 시키면서 확인할 수 있었다.

마감적인 요소는 아니지만 조립시에 제공하는 간이 렌치로 나사를 돌릴때, 의자의 구조물에 걸리는 불편했던 점은 예전에도 있던 것으로 기억하는데, 여전히 개선되지 않은 것은 다소 아쉬운 부분이다.

이외에는 박음질의 마감이나, 바퀴, 플라스틱 부분 마감도 깔끔하게 되어 있어 전체적인 퀄리티는 이전에도 훌륭했지만 더욱 깔끔한 모습을 보이고 있다.

 

■ 추가 기능으로 더 편해진 팔걸이

외형적인 변화도 리뉴얼로 이야기할 수 있지만, 기능적인 변화도 함께 해야 더욱 리뉴얼 되었다고 이야기할 수 있다.

사실 이번 리뉴얼된 제닉스 ARENA-X ZERO의 전체적인 의자로서의 착석감은 크게 변하지 않았다고 볼 수 있는데, 구조적인 부분이 크게 변한 것이 없기 때문이다.

다만 편의성 부분을 향상시키는 기능적인 요소는 추가되었는데 바로 팔걸이 부분이다.

시트부분과 등받이 부분이 착석감에 큰 영향을 끼친다면 팔걸이 부분은 의자를 사용함에 있어서 편의성 요소에 많인 부분을 차지한다. 특히, 게임을 하는 게이머를 위한 의자인 특성상 보다 편리한 자세를 취할 수 있도록 도움을 주는 것이 바로 팔걸이 이기 때문에, 편의성 부분에서 팔걸이는 중요한 위치를 차지한다.

이전 제닉스 ARENA-X ZERO 팔걸이는 단순히 높낮이만 조절하는 기능만 제공되었지만, 이번 리뉴얼된 제닉스 ARENA-X ZERO에서는 2개의 조절요소와 크기가 변경된 모습이다.

이전 보다 넓어진 팔걸이로 변경되었으며, 높낮이 요소는 그대로 갖추고 있다.

그러나 이번 리뉴얼된 팔걸이는 좌우로 팔걸이를 회전 시켜 방향을 바꿀 수 있으며, 앞뒤로 밀고 당기며 팔걸이의 위치를 좀더 조절할 수 있어 자신의 팔길에 따른 팔걸이 위치를 좀더 세밀하게 조절할 수 있게 변경된 것이 이번 리뉴얼된 제닉스 ARENA-X ZERO의 특징이다.

리뉴얼된 제닉스 ARENA-X ZERO은 여전히 기존 편의적인 기능들도 유지하고 있는데, 높낮이 조절과 하부 틸팅기능 그리고 아예 180도로 눕는 것이 가능한 틸트 기능도 여전히 제공 되고 있어 편의성 부분은 이전 요소는 그대로이며, 팔걸이 기능 추가로 더욱 업그레이드 되었다고 볼 수 있겠다.

 

■ 변화의 제닉스 ARENA-X ZERO, 직접 착석 해보는 것도 추천

이번 리뉴얼된 제닉스 ARENA-X ZERO은 아예 새로운 의자로 변한 것은 아니다.

그러나 기존에 많은 게이머들이 선택한 만큼 장점요소는 그대로 이어가면서도, 좀더 깔끔한 외형과 디자인을 재정립했으며, 기존 기능은 유지하되, 아쉬웠던 기능을 좀더 추가해 더욱 만족스러운 모습으로 재탄생 되었다.

때문에 게이밍 의자를 고려하고 있다면 이번 리뉴얼된 제닉스 ARENA-X ZERO는 좋은 선택지임에는 틀림 없다.

제닉스 ARENA-X ZERO은 이전에 아쉬웠던 부분을 개선해 더욱 나아진 모습을 보이지만, 결국 의자란 것은 사람마다 차이가 있을 수 있어 필자가 편하고 주변에서 편하다고 해서 무조건적으로 좋고 편한 의자가 되는 것은 아니다.

때문에 의자란 것은 결국 직접 앉아보고 몸소 체험해본뒤에 구매하는 것을 필자는 매우 강력 추천한다.

 ê·¸ëŸ°ë©´ì—ì„œë„ 본다면 제닉스의 게이밍 의자는 타 브랜드들에 비해 앉아볼 수 있는 각종 행사는 물론이고, 제닉스 전용 매장에서도 게이밍 의자를 체험해볼 수 있도록 제공하기 때문에 나에게 맞는 게이밍 의자를 체험해보고 고를 수 있다.

따라서, 이번에 리뉴얼된 제닉스 ARENA-X ZERO가 나에게 맞는 의자인지 궁금하다면 제닉스 매장을 방문해 체험해보고 구매하는 것도 좋은 방법중에 하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