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갤럭시폴드' 다음달 출시되나…이통사 망연동 테스트 진행

삼성전자 폴더블 스마트폰 '갤럭시 폴드'가 이르면 다음달 출시될 것으로 보인다.

15일 관련 업계에 따르면 '갤럭시 폴드'는 현재 이동통신사 망연동 테스트를 진행 중이다. 삼성전자는 이달 중 갤럭시 폴드 출시 일정을 재공지하고 다음 달 출시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망연동 테스트란 출시될 휴대폰이 이동통신사의 네트워크망에 적합한지, 휴대폰 기능에는 문제가 없는지 등을 평가하는 작업이다. 보통 출시 직전 1~2개월 동안 실시된다

갤럭시 폴드는 당초 지난달 26일 미국에서 출시될 예정이었지만 스크린 결함 논란이 불거지면서 출시가 잠정 연기된 상태다. 삼성전자는 화면 보호막 문제와 힌지 내 이물질 유입 등 문제를 해결한 것으로 전해졌다.

한편, 고동진 삼성전자 IM부문장은 최근 국내 매체와의 인터뷰에서 "문제를 일으킨 결함을 검토 한 결과 며칠 내로 결론에 도달할 것으로 보인다"며 "출시 시기는 너무 늦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케이벤치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