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갤럭시 폴드' 스크린 결함 어떻게 보완했나…화면보호막 벗기지 못한다

삼성전자가 지난달 해외 리뷰어를 통해 제기된 화면 보호막 문제와 힌지 내 이물질 유입 문제 등을 해결했다는 소식이다.

갤럭시 폴드는 당초 지난달 26일 미국에서 최초 출시되고 1주일 후 유럽 시장에 출시될 예정이었지만 스크린 결함이 불거지면서 출시가 잠정적으로 연기된 상태.

15일(현지시간) 샘모바일 등 외신에 따르면 개선된 갤럭시 폴드에서는 사용자가 화면 보호막을 손톱으로 떼어낼 수 없도록 끝부분을 본체 속으로 삽입한 것으로 알려졌다.

또, 힌지 부위의 미세한 틈도 개선된 것으로 파악됐다. 미세한 틈 사이로 이물질이 들어가 디스플레이 고장을 유발시킬 가능성을 최소화했다. 이 밖에 삼성전자는 제품 포장에 주의 문구도 더욱 강화할 예정이다.

한편, 갤럭시 폴드는 최근 국내 이통3사 망연동 테스트에 돌입했다. 삼성전자는 수 주 내 공식 출시 일정을 발표할 것으로 예상된다.

댓글

보호필름이 아주 중요한 역할을 한다면 당연히 쉽게 벗겨내지 못하도록 조치를 했어야지! 온갖 망신은 다 당한 다음에 보호필름 끝단을 본체에 매립한다고? 사마리안 소비자보다 데빌 소비자가 훨씬 많다는 걸 삼성전자도 알건데 참 답답하다!

케이벤치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