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신, 2020년 아이폰 디스플레이 지문인식 탑재 전망

애플이 2020년 아이폰 탑재를 목표로 디스플레이 지문인식 기술을 개발하고 있다고 외신이 블룸버그통신을 인용해 5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애플은 내부 및 해외 협력업체를 통해 디스플레이 지문인식 기술을 개발 중이다. 개발 진행상황에 따라 이르면 2020년에 출시되는 아이폰에 도입될 수 있고 2021년 아이폰에 도입될 수 있다.

애플은 오션텍을 인수한 후 2013년 처음으로 지문인식 솔루션인 '터치ID'를 상용화했다. 이후 2017년에는 아이폰X에 터치ID 대신 페이스ID로 불리는 새로운 안면인식 시스템을 도입했다.

현재 삼성전자, 화웨이, 샤오미 등 경쟁업체에서는 프리미엄, 중급 스마트폰에 디스플레이 지문인식 기술을 적용하고 있다. 애플 내부 계획에 익숙한 소식통은 "애플이 개발 중인 지문인식 기술은 디스플레이의 많은 공간에서 지문을 스캔할 수 있으며 기존 페이스ID 시스템과 함께 작동될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블룸버그통신은 애플이 내년 초 출시할 것으로 예상되는 '아이폰SE2(가칭)'에는 홈 버튼에 터치ID가 내장될 것으로 내다봤다.

댓글

아이폰도 구글도 서로를 닮아가네요

케이벤치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