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갤럭시 폴드' 초기 물량 모두 동나..18일 판매 재개

삼성전자 폴더블 스마트폰 '갤럭시 폴드' 판매가 18일 재개된다.

관련 업계에 따르면 삼성전자는 지난 주 6일 홈페이지 공지사항을 통해 "갤럭시폴드 초기 물량이 예상보다 이른 시점에 모두 판매 완료됐다"며 "고객의 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해 갤럭시폴드의 판매를 예약판매 형태로 전환한다"고 밝혔다.

국내에 풀린 초도 물량은 통신사 각 300대, 자급제폰 약 2000~3000대 수준으로 알려졌다. 통신사에서 진행한 사전 예약 물량은 10~15분, 자급제폰으로 풀린 물량은 10분도 채 안 돼 품절된 것으로 전해졌다.

삼성전자는 갤럭시 폴드의 다음 물량을 오는 18일부터 예약 판매하며 26일부터 10월 말까지 순차적으로 배송할 예정이다. 예약판매는 마감 기한 없이 별도 공지가 있을때까지 지속되며 전국 디지털프라자와 각 이동통신사 오프라인 매장을 비롯해 삼성전자 홈페이지 이동통신사 온라인몰 등에서 진행된다.

갤럭시 폴드 국내 가격은 239만 8천원이다.


케이벤치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