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리얼 8K’ 올레드 TV 북미 상륙

LG전자가 ‘리얼 8K’ 올레드 TV를 앞세워 북미 프리미엄 TV 시장 공략을 강화한다.

LG전자는 현지시간 10일~14일 미국 콜로라도주 덴버에서 열린 영상가전 전시회 ‘CEDIA(Consumer Electronics Design & Installation Association) Expo 2019’에서 ‘리얼 8K’ 올레드 TV ‘LG 시그니처 올레드 8K(모델명: 88Z9)’와 나노셀 TV(모델명: 75SM99)를 집중 소개했다.

‘LG 시그니처 올레드 8K’는 美 전문매체인 ‘CEPro’가 선정한 ‘CEDIA 엑스포 2019 어워드’ 가운데 홈씨어터/멀티룸 AV(플랫패널 TV/울트라 HD) ‘최고 제품’ 등에 선정됐다.   LG전자 8K TV 전 모델은 해상도(resolution) 관련 국제표준에 부합해, 화소 수 (addressability), 화질선명도(CM; Contrast Modulation) 기준을 모두 만족한다.

가로 7,680개, 세로 4,320개 총 3,300만개 이상 화소 수는 물론, ‘화질선명도(CM; Contrast Modulation)’ 기준치인 50%를 훌쩍 넘는 약 90% 수준으로 선명한 8K 해상도를 구현한다.   â€˜êµ­ì œë””스플레이계측위원회(ICDM; International Committee for Display Metrology)’ 는 화질선명도가 50% 이상인 경우에 한해, 화소 수를 해상도로 인정하고 있다. 이 규격은 전세계에서 동일하게 적용되고 있다.

ICDM는 8K 올레드 TV와 8K LCD TV 모두 출시한 LG전자를 비롯, 8K LCD TV를 출시한 삼성전자, 샤프 등 지금까지 8K TV를 출시한 주요 TV 업체 등 이 회원사로 참여하고 있다.


케이벤치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