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갤럭시 폴드' 해외서도 흥행몰이…영국 등 2차 출시국도 '매진'

 ì‚¼ì„±ì „자 폴더블 스마트폰 '갤럭시 폴드'가 해외서도 '완판' 행렬을 이어갔다.

19일 삼성전자에 따르면 전날 영국, 프랑스, 독일, 싱가포르 등 4개국에서 2차 출시된 갤럭시 폴드의 준비된 물량이 반나절도 채 안 돼 모두 팔렸다.

삼성전자는 영국, 독일에서는 갤럭시 폴드 5G 모델을, 프랑스, 싱가포르에서는 4G 모델을 출시했다. 가격은 국내보다 높게 책정됐다.

영국에서는 1900파운드(약 283만원), 독일과 프랑스에서는 각각 2100유로(약 277만원), 2020유로(약 266만원)에 책정됐으며 4G 모델만 출시된 싱가포르에서도 국내보다 비싼 3088달러(약 268만원)에 판매됐다.

삼성전자는 정확한 물량을 공개하지 않았으나, 국내보다 적은 물량이 이들 국가에 공급된 것으로 알려졌다. 삼성전자는 이달 중 미국에서도 갤럭시 폴드를 출시할 예정이다.


케이벤치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