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기저항 '제로'…LS전선, 초전도 케이블 세계 최초 상용화

5일 LS전선이 한전과 함께 세계 최초 초전도 케이블 상용화에 성공했다고 밝혔다.

초전도 케이블은 LS전선을 포함 유럽과 일본, 미국의 5개 기업이 기술을 보유하고 있으나 상용화에 성공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초전도 케이블은 기존 구리 케이블보다 낮은 전압으로 5~10배의 전력을 보낼 수 있다. 영하 196도에서 전기 저항이 사라지는 ‘초전도’ 현상을 응용, 송전 중 손실되는 전기가 거의 없기 때문.

또 변압기가 필요 없어 변전소 면적을 10분의 1로 줄일 수 있다. 변전소의 설치, 운영비를 절감할 수 있을 뿐만 아니라 도심의 기피 시설 문제를 해결하고 기존 변전소 부지를 다른 용도로 활용할 수 있게 된다.  

기존 전력구와 관로 등의 설비를 그대로 활용하여 기존 구리 케이블을 초전도 케이블로 교체하는 것만으로 전력량을 늘릴 수 있는 장점도 있다.

초전도 케이블의 보급이 확산돼 생산 단가가 내려가면 기존 구리 케이블과의 비용 격차가 더욱 커질 것으로 회사측은 기대하고 있다.

댓글

축하드립니다

케이벤치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