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컨슈머리포트 '갤럭시 폴드' 혹평.. '내구성 약해'

 ì‚¼ì„±ì „자 폴더블 스마트폰 갤럭시 폴드가 미국 권위있는 소비자잡지 컨슈머리포트 평가에서 갤럭시S9 플러스보다 낮은 평가를 받았다.

8일 관련 업계에 따르면 갤럭시 폴드는 컨슈머리포트가  ìµœê·¼ 공개한 스마트폰 평가에서 총점 85점을 획득하며 19위를 차지했다. 이는 삼성이 지난해 출시한 갤럭시S9플러스보다 한 계단 낮은 순위다.

갤럭시 폴드는 기본 성능에 31시간 지속하는 배터리, 1200만 화소 카메라 등에서 좋은 평가를 받았으며 셀카 화면 역시 1천만 화소로 전·í›„ë©´ 카메라 성능이 높다는 평가를 받았다.

다만 스마트폰이 두껍고 무게가 276g로 무거우며 내구성이 약한 점이 단점으로 지적됐다. 갤럭시 폴드는 컨슈머리포트의 회전하는 금속 통에 제품을 떨어뜨리는 내구성 테스트에서 50회까지는 문제가 없었지만 100회 떨어뜨리자 제품 후면 유리가 깨진 것으로 알려졌다.

컨슈머리포트는 "갤럭시 폴드를 사용하려면 보호 케이스가 꼭 필요하다"고 당부했다.


케이벤치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