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갤럭시 폴드' 중국 상륙 5분만에 완판.. 11일 광군절 2차 예약 판매

삼성전자 폴더블 스마트폰 갤럭시 폴드가 중국서 출시되자 마자 1차 물량이 모두 동났다.

8일 삼성전자는 시나닷컴 마이크로블로그 계정을 통해 "갤럭시 폴드가 온·ì˜¤í”„라인 스토어에 출시된지 5분 만에 모두 완판됐다"ê³  알렸다.

또, 중국 최대 온라인 쇼핑몰 징둥닷컴은 이날 오전 올린 공고에서 자사 온라인 매장에서 갤럭시 폴드가 단 2초만에 매진됐다고 밝혔다.

삼성전자는 이날 10시부터 온라인 스토어와 오프라인 매장에서 동시에 갤럭시 폴드를 출시했다. 중국에 공급된 1차 물량은 2만대 수준으로 추정된다.

중국서 출시된 갤럭시 폴드는 4G 모델이다. 출고가는 1만5999위안(약 265만원)으로 화웨이가 다음주 15일 출시하는 '메이트 X'보다 1천 위안 낮다.

삼성전자는 중국 최대쇼핑 성수기인 광군절(11일)에 2차 예약 판매를 시작할 예정이다.


케이벤치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