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갤럭시Z 플립' 뜨거운 반응.. LGU+ 온라인몰 출시 30분 만에 '완판'

14일 삼성전자 두 번재 폴더블 스마트폰 '갤럭시Z 플립'이 국내에 출시된 가운데, 일부 온라인 채널에서는 30분 만에 '완판'을 기록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통3사는 이날부터 다양한 사은혜택을 내세워 '갤럭시Z 플립' 판매를 시작했다. 이통3사 가운데 LG유플러스는 자사 공식 온라인 쇼핑몰 'U+숍'에서 오전 8시 50분부터 판매를 시작한 갤럭시Z 플립이 30분 만에 전량 소진됐다고 밝혔다.

업계에서는 갤럭시Z 플립의 첫 주 물량을 약 2만대 수준으로 보고 있다. 작년에 출시된 갤럭시 폴드 첫 주 물량과 비교하면 10배 가까이 많은 수준이지만 가격이 저렴하고 디자인 차별성이 있는 만큼 초기에는 물량을 구하기가 다소 어려울 수도 있다는 관측도 제기된다.

한편, 이통3사가 갤럭시Z플립 구매 고객에게 제공하는 사은혜택으로는 먼저, SK텔레콤은 온라인샵 T월드 다이렉트에서 갤럭시Z플립을 구매한 고객 전원에게 갤럭시Z플립 전용 아라리 케이스 2종을 증정한다. 또, T월드 다이렉트에서 '오늘도착' 서비스를 신청하면, 원하는 장소에서 갤럭시Z 플립을 손쉽게 받아 볼 수 있다.

KT샵 역시 고객이 원하는 장소로 KT 컨설턴트가 찾아가는 프리미엄 고객 케어 서비스 '여기오지'를 제공한다. 고객은 여기오지를 통해 중고폰 보상, 데이터 백업, 필름 부착 등 다양한 서비스를 받을 수 있다.

LG유플러스는 갤럭시Z플립 구매 고객들을 위해 신규 휴대폰 분실·íŒŒì† 보험 상품을 이달 20일 출시한다. 이번에 새롭게 선보이는 '폴드 분실·íŒŒì† 190'은 휴대폰 분실 또는 파손 시 손해액의 20% 본인 부담금을 납부하면 최대 190만원까지 보상해 주며, 월 보험료는 7천700원으로 보상한도 대비 업계 최저 수준이다.

갤럭시Z 플립의 국내 출고가는 165만원이다.


케이벤치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