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라젠, 백시니아 바이러스로 '코로나19' 백신 만든다

 ì‹ ë¼ì  ì´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개발에 착수했다.

26일 문은상 신라젠 대표는 부산에서 열린 제 14기 정기 주주총회에서 코로나19 백신 개발에 돌입했다고 밝혔다.

신라젠은 백시니아 바이러스를 활용해 백신을 개발하겠다는 구상이다. 백시니아는 천연두를 박멸시킨 우두 바이러스로 신라젠은 우두 바이러스를 유전자 재조합해 암세포만을 선택적으로 공격하는 항암제를 개발 중이다.

코로나19 백신도 우두 바이러스 유전자 재조합을 통해 개발한다는 계획이다. 문 대표는 "우두 바이러스 내부에 코로나19 S단백질인 스파이크 프로테인 등을 탑재할 수 있어 코로나19 바이러스에 대한 항체 생성에 유리하다"고 말했다.

한편, 신라젠은 백신으로 활용할 수 있는 가장 알맞은 균주를 골라 안전성과 효과를 극대화 할 수 있는 코로나19 백신을 개발할 방침이다.


케이벤치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