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세코, 국내 최초 1등급 인버터 창문형 에어컨2 출시

신가전 제품으로 국내 가전 시장의 트렌드를 선도하는 종합 리빙 가전 전문기업 파세코(대표이사 유일한)가 지난해 선풍적인 인기를 끌었던 창문형에어컨을 초절전 인버터타입으로 업그레이드한 후속 제품 창문형에어컨2를 오는 4월 13일 출시한다. 파세코 인버터 창문형에어컨2는 에너지효율 1등급으로 구매비용의 10%를 환급 받을 수 있다.

 

지난해 선풍적 인기를 끌었던 파세코 창문형에어컨은 실외기 일체형 에어컨이다. 설치기사 방문 필요 없이 구매자가 택배로 받아서 창문에 직접 설치하는 창문 거치형 에어컨으로 방 안쪽으로 냉풍을 보내고 열기는 창문 바깥 실외로 내보내는 방식이고, 삼성 정품 콤프레서를 채택해 냉방 효율은 높이고 실내 소음은 줄였다.

실외기 일체형 에어컨이기 때문에 실외기 설치가 안 되는 작은방에 추가설치비, 추가자재비등 별도의 추가 비용 없이 구매자가 직접 설치할 수 있고 설치 및 운반이 간편해 이사가 잦은 전세가구에 많은 사랑을 받았다.

파세코 창문형에어컨은 지난해 5월말 홈쇼핑에 처음 출시된 이후 한 주 동안 약 1만대의 판매고를 올린 바 있고, 특히 최근 비대면 소비를 선호하는 언택트(Untact)족이 늘면서 비대면 가전 수요 증가 트렌드에 따라 파세코는 신제품 1등급 인버터 창문형에어컨을 전년보다 약 2개월 일찍 출시한다.

 

이번에 파세코에서 새롭게 선보이는 창문형에어컨2는 국내 최초로 창문형에어컨에 초절전 디지털 인버터 타입을 적용했다. 이전 모델의 경우 희망 온도에 도달하기 위한 전력 소모가 컸지만 새로운 모델 창문형에어컨2는 인버터 타입을 적용해 희망온도에 도달하면 적정온도를 유지해 전력 소모량을 줄인다.

기존 대비 EER(Energy Efficiency Ratio)이 약 30% 가까이 향상, 에너지소비효율 1등급을 받아 산업통상자원부에서 지원하는 으뜸효율 가전제품 구매비용 환급사업을 통해 구매비용의 10%를 환급 받을 수 있다.

파세코는 기존 모델 대비 124가지의 부품을 바꾸어 제품 품질 역시 대폭 업그레이드됐다. 습기 노출에 취약한 주요 부품은 모두 스테인리스로 제작해 내구성을 강화하고, 파세코에서 자체적으로 개발하여 특허 출원한 누수방지 시스템인 POWER 증발 시스템을 적용해 응축수를 완전 처리하는 방식으로 누수 걱정을 없앴다. 운전소음도 BLDC 모터를 탑재해 취침모드 기준 44db 내외로 저소음,고효율 기술을 구현하여 기존 창문형에어컨의 단점으로 꼽히던 부분들을 개선했다.

 

파세코 측은 2일부터 본사 홈페이지를 통해 2020년 신제품 인버터타입과 정속형타입의 전 라인업 창문형에어컨 예약판매를 진행하며, 예약 구매 고객에게는 파세코 써큘레이터 사은품의 혜택을 제공한다.


케이벤치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