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가상현실(VR) 서비스 '삼성 XR' 서비스 종료 발표

삼성전자가 가상현실(VR) 사업을 축소하고 있다.

18일 외신에 따르면 삼성전자는 웹, 모바일, VR 플랫폼을 통해 VR 콘텐츠를 제공해왔던 '삼성 XR(Samsung XR)' 서비스를 9월 30일 종료한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360도 비디오 업로드는 불가하며 모든 삼성 XR 및 삼성 VR 비디오 앱들도 더 이상 업데이트를 지원하지 않는다. 또한, 6월 30일부터는 삼성 VR 비디오 앱이 오큘러스 고, 오큘러스 리프트, 오큘러스 퀘스트 지원이 중단되며 오큘러스 스토어에서도 제거된다.

최종 종료일인 9월 30일부터는 모든 삼성 XR 사용자 계정이 비활성화되고 서비스에서 삭제되며 모든 사용자의 계정 정보 및 관련 데이터는 삼성 XR 서비스에서 영구적으로 삭제된다. 사용자들은 9월 30일 이전에 삼성 XR 웹에 로그인해 기존 업로드된 360도 비디오를 받을 수 있다. 서비스 종료 이후 삭제된 360도 비디오는 복구가 불가하다.

삼성 VR 비디오 앱은 삼성 기어 VR 또는 윈도 오디세이를 지원하지 않으며 오큘러스와 마이크로소프트 스토어에서도 제거된다. 삼성 XR 모바일 앱도 안드로이드 기기 지원이 종료되며 갤럭시 스토어와 구글 플레이에서 제거된다.

댓글

많은 기업들이 VR에 들어올줄 알았는데 반대의 상황이 벌어지네요

케이벤치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