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버라이즌용 '갤럭시 A71 5G'…스냅드래곤 765 칩셋 탑재?

삼성전자가 미국 최대 이동통신사 버라이즌 네트워크용 '갤럭시 A71 5G' 커스텀 버전을 개발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진 가운데, 이 제품에 엑시노스 980 칩셋 대신 스냅드래곤 칩셋이 사용될 것이란 소식이다.

21일(현지시간) 복수의 외신은 XDA디벨로퍼를 인용해 버라이즌 네트워크에서 출시될 '갤럭시 A71 5G' 변종은 스냅드래곤 765 프로세서를 사용할 것으로 예상된다고 보도했다.

삼성전자가 지난달 공개한 '갤럭시 A71 5G'는 서브-6GHz 주파수만 지원하며 mmWave 주파수는 지원하지 않는다. 버라이즌은 현재 mmWave 주파수만 지원한다. 최근 SM-A716V 모델 번호를 가진 '갤럭시 A71 5G'가 블루투스 인증을 통과한 것이 확인되면서 삼성전자가 버라이즌용 5G 변종을 별도로 출시하는 것이 아니냐는 관측이 제기됐었다.

보도에 따르면 버라이즌 데이터베이스에서 코드명이 'samsung_a71xq'인 갤럭시 A71 5G가 포함된 것이 확인됐다. 코드명에서 'X'는 5G를 의미하며 'Q'는 퀄컴 칩셋을 의미한다. 현재 스냅드래곤 765 및 765G 칩셋은 퀄컴 통합 모뎀을 통해 mmWave 5G를 지원하는 유일한 중급 칩셋이다.

또한, 긱벤치 데이터베이스에서는 퀄컴 칩셋을 탑재한 갤럭시 A71(모델 번호 SM-A716U)이 포착됐다. 이는 미국에서 출시되는 언락폰 및 버라이즌 외 통신사에서 출시하는 버전도 스냅드래곤 765 칩셋이 탑재될 수 있음을 암시한다.

한편, 스냅드래곤 기반 '갤럭시 A71 5G' 변종은 6월 말 또는 7월 초 출시될 가능성이 있다.


케이벤치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