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디스플레이 홀 디스플레이 '아이리스 링' 최고 성능 인정

26일 삼성디스플레이는 글로벌 안전 인증 회사인 UL(Underwriters Laboratories)로부터 홀 디스플레이 주변부 화질의 균일도면에서 색 편차가 없는 우수 화질을 인정(Hole Area Clarity)을 받았다고 밝혔다.

홀 디스플레이란 OLED 패널 중간에 홀(Hole)을 가공해 카메라 렌즈를 투과시키는 기술이다. UL은 최근 삼성전자가 선보인 갤럭시 노트20 울트라와 갤럭시Z 폴드2에 탑재된 120Hz 고속구동 OLED를 대상으로 홀 디스플레이의 카메라 홀 주변부와 다른 부분과의 화질 균일도를 검증했다.

이를 위해 홀 주변부에 12개 포인트를 지정하고 각 포인트별로 색상·ë°ê¸°·ì±„도를 측정해 ê·¸ 차이를 비교한 ê²°ê³¼ 홀 주변부 12개 포인트의 색 편차 지수가 델타E 2 이하로 평가됐다.

델타E는 표시되는 색상과 육안으로 보는 색상의 일치도를 평가하는 지표로 값이 낮을수록 색의 차이가 없음을 나타낸다. `2`보다 작으면 일반적인 육안으로는 구분이 어려운 수준이다.

삼성디스플레이는 홀 주변부 화질의 균일도 검증을 받은 홀 디스플레이를 '아이리스 링(Iris Ring)'으로 명명하고 최적화된 고성능 레이저 공정과 설계 기술을 통해 최고 수준의 화질을 선보였다.

한편, 삼성디스플레이는 지난 2019년 갤럭시S10 출시 당시 업계 최초로 홀 디스플레이를 적용했으며 이후 노트 시리즈는 물론 중저가 모델에도 확대 적용하고 있다.


케이벤치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