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SK하이닉스 이어 LG디스플레이, 美 상무부에 '화웨이 수출' 허가 요청

 LG디스플레이가 미국 정부에 중국 화웨이에 대한 디스플레이 부품 수출을 허가해 줄 것을 공식 요청한 것으로 알려졌다.

16일 관련업계에 따르면 LG디스플레이는 전날(15일) 미국 상무부에 화웨이에 대한 수출 허가 신청서를 제출했다.

LG디스플레이는 그동안 화웨이에 스마트폰용 OLED(유기발광다이오드) 패널을 공급해왔다. 그러나, 미국의 추가 제재로 화웨이에 디스플레이 패널 구동칩(드라이브 IC)이 제재 대상에 포함되면서 패널을 통째로 납품할 수 없게 됐다.

이에 앞서 삼성디스플레이를 비롯해 삼성전자, SK하이닉스는 화웨이와의 거래 유지를 위한 라이선스를 신청했다. LG디스플레이는 서류 준비 및 검토 등으로 신청이 다소 늦어진 것으로 전해졌다.

미국의 허가를 받으면 예외적으로 화웨이에 부품 공급이 가능하다. 다만, 현재 미국 정부의 강경 기조를 감안할 때 허가할 가능성은 거의 없을 것으로 업계는 보고 있다.


케이벤치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