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텔레콤, AI 반도체 시장 진출…'사피온' 공개

 SK텔레콤은 국내 첫 데이터센터용 ‘AI반도체’를 출시했다.

25일 SK텔레콤은 일산 킨텍스에서 열린 ‘한국판 뉴딜, 대한민국 인공지능을 만나다’에서 데이터센터에 즉시 적용이 가능한 AI 반도체 ‘SAPEON(사피온) X220’을 공개했다.

AI반도체는 AI 서비스의 구현에 필요한 대규모 연산을 초고속, 저전력으로 실행하는 비메모리 특화 반도체로, AI 핵심 두뇌에 해당한다. SKT의 AI반도체는 자사가 설계하고, 세계1위 반도체 위탁생산 업체인 대만 TSMC가 제조 생산하는 체계를 갖춘 것으로 나타났다. 메모리 관련 기술은 SK하이닉스와 협업한다.

‘SAPEON X220’은 기존 GPU(그래픽처리장치) 대비 성능이 우수하고 가격이 저렴하다. ‘SAPEON X220’은 GPU 대비 딥러닝 연산 속도가 1.5배 빠르기 때문에 데이터센터에 적용 시 데이터 처리 용량이 1.5배 증가한다. 동시에 가격은 GPU의 절반 수준이고 전력 사용량도 80%에 불과하다.

SKT는 AI 반도체 칩 기반 하드웨어부터 AI 알고리즘, API 등 소프트웨어까지 AI 서비스 제공에 필요한 통합 솔루션을 제공하는 ‘AIaaS(AI as a Service)’ 전략을 통해 글로벌 시장 공략에 나설 계획이다.


케이벤치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