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이씨현시스템, 일체형 살균 모니터 특허 획득

드론, VR 등 IT토탈 솔루션 기업 제이씨현시스템(대표: 차현배, 차중석)은 2월 23일, 코로나 팬데믹 시대에 필요한 살균 기능이 구비된 모니터 장치 특허를 획득했다고 발표했다.

 

최근 코로나19로 인해 각종 시설과 공공기관에서 엘리베이터 UVC살균기, UVC 마스크 살균기를 도입, 비치하고 있으며, 이에 따라 개인의 살균 위생 의식 또한 높아지고 있다. 이에 제이씨현시스템에서는 시대적 변화에 맞추어 살균 모니터를 개발, 관련 특허를 획득했다.

이번에 개발한 살균 모니터는 현대인이 많이 사용하는 모니터와 살균기를 일체형으로 제작한 것이 특징으로, 모니터 하단에 키보드와 마우스 등을 살균할 수 있는 공간이 있다. 특히 현대인이 하루 중 가장 많이 사용한다고 볼 수 있는 모니터와 살균기를 결합함으로써, 보다 간편하고 손쉽게 살균을 할 수 있는 것이 큰 장점으로 평가받고 있다.

살균 모니터의 살균 공간은 풀사이즈 키보드와 마우스가 동시에 들어갈 수 있을 정도의 넓은 살균 공간을 가지고 있어, 스마트폰, 자동차 키, 지갑, 필기구 등 다양한 물건을 넣고 살균할 수 있다. 또한, 살균 기능뿐만 아니라 모니터에 장착된 살균기가 모니터 받침대 기능도 하여 따로 모니터 받침대를 구매할 필요가 없다.

 

한편, 이번 특허를 획득한 살균 모니터의 UVC(살균 자외선)는 총 여덟가지의 균에 대한 99.9% 살균 인증을 받아 소비자가 더욱 믿고 사용할 수 있는 제품으로 알려져있다.


케이벤치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