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GM, 19~23일 부평공장 가동중단..車반도체 부족

 í•œêµ­ì§€ì— ì´ 차량용 반도체 부족으로 다음주 부평공장 생산라인 가동을 중단한다.

15일 한국지엠은 차량용 반도체 부족으로 19일부터 일주일간 부평1공장과 부평2공장의 생산을 중단한다고 밝혔다.

한국GM은 국내 완성차 업체 중 가장 먼저 반도체 수급난으로 생산 차질을 겪으며 지난 2월8일부터 부평2공장의 가동률을 50%로 유지해 왔다.

부평1공장과 창원공장은 정상 가동 중이었다. 부평1공장은 쉐보레 '트레일블레이저', 부평2공장은 쉐보레 '말리부' '트랙스'를 생산하고 있다.

생산이 26일부터 재개될지는 불확실하다. 한국지엠은 차량용 반도체 확보 상황 등을 고려해 다음주 중 운영 계획을 확정할 계획이다.


케이벤치 많이 본 뉴스
케이벤치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