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광약품 '코로나19' 치료제 개발 속도낸다..임상2상 환자모집 완료

부광약품이 임상 2상 환자모집을 완료하고 코로나19 치료제 개발에 속도를 낸다.

부광약품에 따르면 임상 2상 환자모집은 지난 11일 완료됐다. 목표 모집 인원은 80명이었으나 실제 모집된 환자는 총 104명이 모집됐다.

부광약품은 만성B형간염 치료제로 개발된 항바이러스제 레보비르(성분명 클레부딘)를 코로나19 치료제로 개발중이다. 현재 경증부터 중등증까지의 환자들을 대상으로 코로나19 바이러스 감소량을 세포배양 검사를 통해 정량적으로 측정하고, 유효성을 평가하는 CLV-203 임상을 진행중이다.

이전 중등증 환자 60명을 대상으로 클레부딘과 위약을 대조하는 CLV-201 임상에서는 레보비르 투약군에서 위약군보다 바이러스가 감소하는 경향을 확인했다. 고위험군인 고혈압환자군에서는 통계적으로 유의하게 바이러스가 감소하는 결과를 얻은 바 있다.

부광약품은 "마지막 환자의 추적조사가 완료되고 자료가 수집되면 임상결과를 정리해 이전 진행한 임상 결과와 함께 식품의약품안전처와 향후 진행 과정을 협의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케이벤치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