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8~49세 내달 26일부터 화이자·모더나 코로나19 백신 접종 시작

만 18∼49세 일반인 대상의 코로나19 백신 1차 접종이 다음 달 26일부터 진행된다.

30일 코로나19 예방접종대응추진단(추진단)은 이 같은 내용의 '코로나19 예방접종 8∼9월 시행계획'을 발표했다.

우선 18세∼49세 국민 1천777만명(지자체 자체접종 200만명 포함)에 대한 1차 접종이 다음 달 26일부터 9월 30일까지 시행된다. 이들은 화이자나 모더나 등 mRNA(메신저 리보핵산) 계열 백신을 전국 위탁의료기관과 예방접종센터 중 희망하는 기관에서 접종한다.

이들의 사전예약은 다음 달 9일부터 9월 17일까지 이어진다. 세부적으로 보면 다음 달 9∼18일에는 주민등록번호 생년월일 끝자리를 기준으로 한 10부제 예약이 우선 진행된다.

이어 다음 달 19일∼21일에는 연령대별 추가 예약이 이뤄지고, 같은 달 22일부터 9월 17일까지는 18∼49세 전체에 대한 추가 예약과 함께 기존 예약 변경도 가능하다. 10부제 예약 미참여자도 이용 가능하다.

18∼49세 가운데 각 지방자치단체가 우선 접종이 필요하다고 판단한 200만명은 다음 달 17일부터 9월 11일까지 전국 예방접종센터에서 화이자나 모더나 백신을 접종한다.

지자체 우선접종 대상은 크게 음식점·ë…¸ëž˜ì—°ìŠµìž¥·PC방을 비롯한 감염위험이 높은 시설의 종사자, 장애인·ì™¸êµ­ì¸ 근로자·ìœ í•™ìƒì„ 포함한 접종 소외계층, 대중교통·íƒë°°ê·¼ë¡œìž·í™˜ê²½ë¯¸í™”원을 비롯한 필수업무 종사자, 학원 교사를 포함한 아동·ì²­ì†Œë…„ 밀접 접촉자 등으로 각 지자체에서 자율적으로 선정한다.

사전 예약 시기는 다음 달 3∼6일이다. 다만 신청자가 한 번에 몰리는 것을 방지하기 위해 추진단은 3일에는 수도권 접종 대상자, 4일에는 비수도권 접종 대상자, 5∼6일에는 전체 접종 대상자에게 예약을 하도록 일정을 분산했다.

정부는 "8∼9월 접종을 마치면 전체 국민의 70%인 3천600만명에 대한 1차 접종이 우선 마무리된다"며 "이를 토대로 11월까지 집단면역을 형성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케이벤치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