희토류 전반적인 가격 상승, 전자 제품 가격 인상에 반영되나?

2.jpg

전자 제품 제조에 있어 필수로 사용되는 희토류와 관련되어 최근 대부분의 금속 가격이 상승했다는 소식이다.

희토류 금속은 리튬, 주석, 알류미늄, 홀뮴 원소 등 다양한 희귀 원석인데 해당 원석은 반도체 산업에 있어 주요 원소로 사용되는 재료들인데, 문제는 해당 희토류 금속들의 가격이 작년부터 해서 최근에 있어서 까지 전반적인 공급 가격에 있어 대폭 상승했다는 점이다.

이러한 가격 상승 요인으로는 코로나 19로 인해 약하된 공급망에 이어 반대로 수요는 대폭 증가된 상황이며, 또 일부 외신에선 미국과 중국의 무역 갈등으로 인해 실질적인 공급에 있어서도 문제가 있다고 지적했다.

이와 관련하여 상하이 금속 시장에서 박힌 자료에 따르면탄산 리튬의 경우엔 150% 가격 상승을 홀뮴의 경우엔 100% 알루미늄도 55%이상 가격이 상승했다고 밝혔으며, 전반적인 희토류 금속 가격에 있어서는 전년대비 평균 70%이상 상승했다고 전했다.

상기의 이유로 일부 가전제품을 비롯하여 컴퓨터 부품 등에 있어서도 해당 희토류 가격의 지속적인 상승세의 영향으로, 전반적인 부품 혹은 가격이 인상될 수도 있따는 분석도 나오고 있는 상황이다.


케이벤치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