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MD 윈도우 11 성능저하 관련 이슈, 10월 중 픽스할 예정

2.jpg

AMD에서 윈도우 11에서 일부 CPU 성능 저하 관련이 있다는 내용을 공식 발표했다.

AMD에서 공식 발표한 자료에 따르면 현재 일부 윈도우 11에 호환되는 AMD 프로세서 중 CPU의 L3 캐시 레이턴시가 최대 3배가량 늘어나는 것으로 확인됐으며, 애플리케이션과 게임에 따라서 적게는 3% ~ 5% 가량의 성능 하락이 eSports 게임의 경우엔 최대 10~15% 가량의 성능 하락이 있다고 발표했다.

또 하나는 윈도우11에서 AMD CPU에 따른 우선 선호 코어 예약이 제대로 동작하지 않는 다는 점인데, 가벼운 스레드 작업 또는 멀티 스레드를 사용하는 프로그램에 있어 부분적인 성능 하락이 있을 수 있다고 덧붙여 말했다.

이와 관련된 문제는 현재 AMD와 MS 양측이 모두 확인을 한 상태이며, 해당 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윈도우 업데이트가 이루어지고 있어 10월 중 윈도우 업데이트를 통해 공식 픽스될 예정이라고 AMD는 밝혔다.


케이벤치 많이 본 뉴스
케이벤치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