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갤럭시Z 폴드3·플립3' 해외서도 통했다.. 글로벌 200만대 판매 돌파

 

삼성전자 최신 폴더블 스마트폰 갤럭시Z 폴드3, 갤럭시Z 플립3 글로벌 판매량이 200만대를 돌파한 것으로 전해졌다.

지난 8일 글로벌 시장조사업체 카운터포인트리서치는 9월 말까지 갤럭시Z 폴드3, 갤럭시Z 플립3가 약 200만대 판매된 것으로 추정된다고 밝혔다.

특히, 세계 최대 스마트폰 시장 중 한 곳인 미국에서는 삼성 갤럭시Z 폴드 및 플립3의 출시 초기 3주간 판매량이 작년 동기간 갤럭시노트 20 시리즈 판매량의 87% 수준에 달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제품별로 보면 Z플립과 폴드의 판매 비중은 현재 비슷한 수준이지만 플래그쉽 출시 초기 고가 제품 위주로 판매가 일어나는 것을 감안하면 향후 Z 플립3의 판매 비중이 훨씬 증가할 것으로 예상된다.

강민수 카운터포인트리서치 연구원은 "기존의 갤럭시노트 시리즈는 애플의 신제품 출시 시기와 겹쳐 있어 애플의 신제품 출시 이후 몇 주 후에 판매량이 크게 감소하는 경향을 보여줬다"며 "아이폰 판매 초기에 대화면 제품들 판매가 집중되면서 경쟁 제품으로 볼 수 있는 노트시리즈의 판매 감소로 이어지기도 했다"라고 말했다.

이어 "폴더블 시리즈는 아이폰 대비 명확한 폼팩터상 차별화 요소가 있어 이러한 영향이 상대적으로 적을 것으로 보인다"며 "앞으로도 폴더블 모델의 판매량이 장기간 견조하게 유지된다면 삼성은 그간 잦은 신제품 출시 사이클로 인해 새로운 기술을 충분히 성숙시켜 시장에 선보이기 어려웠던 부분을 금번부터 보완하는 기회가 될 수 있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케이벤치 많이 본 뉴스
케이벤치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