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그오브레전드, 11.21 패치에서 빠른 대전 게임 '전체 채팅' 비활성화

인기 온라인게임 리그오브레전드(이하 롤)에서 11.21 패치 적용과 함께 빠른 대전 게임에서 /전체 채팅이 비활성화된다.

롤 개발사 라이엇게임즈는 12일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2021년 동안 플레이어 행동 관련 체계를 개선하는 노력은 자리 비움과 고의로 죽어주기 등 게임플레이 기반 행동을 중심으로 이루어졌지만, 올해 언어폭력이 문제로 부상하고 있다는 피드백을 받았다"면서 "리그 오브 레전드뿐만 아니라 라이엇 게임즈 차원에서 문제에 체계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여러 가지 변경사항을 준비하고 있으며 먼저, 11.21 패치 적용과 함께 빠른 대전 게임에서 /전체 채팅이 비활성화된다"고 밝혔다.

/전체 채팅은 팀 사이에 재미있는 교류가 이루어질 기회나 쾌활하게 농담을 주고받을 기회를 제공한다. 그러나, 라이엇게임즈는 현재 /전체 채팅 기능이 긍정적인 상호작용보다 부정적인 상호작용이 많다는 판단을 내린 것으로 알려졌다.

비활성화되는 기능은 /전체 채팅만 해당되며 팀 채팅은 해당되지 않는다. 상대가 적 감정표현 무시 설정을 켜두지 않았다면 감정표현과 숙련도에 따른 감정표현, Ctrl+1~4 등은 여전히 적에게 들리고 보이며 게임 종료 화면의 채팅에서는 지금과 마찬가지로 팀 간 채팅이 가능하다고 덧붙였다.

한편, 다음 주 적용될 예정인 11.21 패치에서는 비에고, 티모, 럭스, 사이온, 퀸, 그레이브스, 카서스, 미스 포츈 등 일부 챔피언에 대한 밸런스 조정이 이루어질 것으로 전망된다.


케이벤치 많이 본 뉴스
케이벤치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