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 BOE, 올해 아이폰13 OLED 패널 300만대 공급

 

중국 최대 디스플레이 업체 BOE가 애플에 OLED 패널 공급을 늘리기 위해 생산라인을 전환할 것이라는 소식이다.

외신에 따르면 BOE는 기존 생산 라인 중 B7, B11, B12 등 세 곳을 아이폰 OLED 생산라인으로 전환할 예정이다. 전환이 완료될 경우 BOE 플렉서블 OLED 패널 생산능력은 현재 9만6000장에서 내년 4분기까지 월 14만4000장으로 늘어날 것으로 예상된다.

현재 B7 생산라인은 아이폰12 프론트엔드 프로세스를 처리하고 B11은 아이폰12 백엔드 프로세스를 처리하고 있다. 또, B11 생산라인은 아이폰13의 프론트 엔드 프로세스와 백엔드 프로세스를 모두 처리한다.

또한 BOE는 B7, B11 및 B12 생산라인으로 현재 저온다결정실리콘(LTPS) 박막트랜지스터(TFT)에서 저온다결정산화물(LTPO) TFT로 전환할 것으로 알려졌다.

디스플레이 조사기관 유비리서치는 "BOE가 올해 애플에 아이폰12용 패널 1500만개, 아이폰13용 패널 300만개를 공급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이는 올해 애플 ì „ì²´ OLED 패널의 약 10% 수준이다.

애플은 2022년에 2억 4000만대의 아이폰을 출하할 것으로 예상된다. 이중 삼성디스플레이가 1억5000만개, LG디스플레이는 7000만개, BOE는 5000만개의 OLED 패널을 공급할 것으로 전망된다.


케이벤치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