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플 '아이폰 SE3' 디스플레이 패널 생산 시작.. 이르면 4월 출시

애플 보급형 '아이폰 SE3(또는 플러스)'용 디스플래이 패널 생산이 이달 중 시작될 예정이라고 외신이 디스플레이 전문가 로스 영을 인용해 19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로스 영은 트위터를 통해 "아이폰 5G SE 모델이 이달부터 패널 생산을 시작하고 3월부터 생산이 시작될 것"이라며 "이는 4월 하순 또는 5월 초에 출시될 수 있음을 의미한다"고 전했다.

애플은 올해에도 봄 이벤트를 개최하고 다양한 신제품을 공개할 것으로 예상된다. 지난해 4월 20일 열린 이벤트에서는 에어타그, 신형 아이패드 프로 및 M1 24인치 아이맥, 신형 애플 TV 4K, 보라색 아이폰12 및 아이폰12 미니를 공개했다.

올해 이벤트에서는 2년 만에 3세대 아이폰 SE가 발표될 것으로 예상되며 5세대 아이패드 에어 및 미니LED 디스플레이를 탑재한 27인치 아이맥 프로도 공개될 것이란 소문이 돌고 있다.

한편, 3세대 아이폰 SE는 4.7인치 디스플레이를 포함해 현재 아이폰 SE와 동일한 디자인이 적용되지만 아이폰13 모델에 탑재된 5G 이동통신을 지원하는 A15 바이오닉 칩이 탑재될 것으로 알려졌다.


케이벤치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