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S, 올해 말까지 윈도우 11 안드로이드 앱 지원 국가 확대

 ë§ˆì´í¬ë¡œì†Œí”„트(MS)가 올해 말까지 윈도우 11 안드로이드 앱을 실행할 수 있게 해주는 안드로이드용 윈도우 서비 시스템을 프랑스, 독일, 이탈리아, 일본, 영국 등 5개국으로 확대한다고 밝혔다.

현재 미국에서만 제공되고 있는 안드로이드용 윈도우 서브시스템은 작년 6월 이벤트에서 윈도우 11과 함께 발표됐다. MS는 이 서비스를 위해 아마존과 제휴했으며 윈도우 11 아마존 앱스토어를 통해 안드로이드 앱을 제공하고 있다.

안드로이드용 윈도우 서브시스템의 국내 출시 ì‹œê¸°ëŠ” 아직 알려지지 않았다.


케이벤치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