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J 셀카, 8월 중고차 내차팔기 시세 발표...중고차 매물 부족 탓 전월 대비 거래량 감소, 수요 증가로 시세는 상승

여름 휴가철을 맞아 차주들이 차량 판매를 미루고, 신차 출고 지연으로 중고차 매물 부족 현상이 지속되면서 공급이 수요를 따라가지 못해 중고차 거래량은 감소하고 중고차 시세는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다.



‘당일 차량 평가’ 서비스를 제공하는 AJ셀카의 8월 온•오프라인 내차팔기 거래현황에 따르면 중고차 전체 평균 거래량은 전월 대비 10% 감소했고, 중고차 전체 평균 시세는 전월 대비 13.6% 상승세를 보였다.

특히 경차 매물 부족으로 전월 대비 평균 거래량이 급감하면서 경차 시세 상승에 영향을 미쳤다. 고유가와 소비자 물가 상승이 지속되면서 상대적으로 유지비가 저렴하고 연비 효율이 높은 경차를 구매하려는 사람들은 증가했지만, 판매하려는 사람은 현저히 감소하는 등 수요와 공급의 불균형이 원인으로 분석된다.

인기 경차 모델인 ‘레이’와 ‘더 뉴 레이’는 전월 대비 거래량이 각각 62%, 70% 급감했으나 시세는 전월 대비 무려 각각 11%, 20% 상승했다.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도 공급 대비 늘어난 수요에 따른 평균 거래량 감소로 시세가 상승했다. 여름 휴가철을 맞아 여행용으로 적합한 SUV 판매자는 줄고 구매자는 늘어난 점이 가격 상승 요인으로 꼽힌다. 중형 SUV 인기 모델인 ‘올 뉴 투싼’과 ‘스포티지 더 볼드’는 전월 대비 거래량이 각각 15%, 44% 감소했으나, 시세는 전월 대비 각각 4%, 10% 상승했다.

다만 고유가와 소비자 물가 상승이 지속되면서, 경차 대비 차량 유지비가 비교적 많이 드는 일부 중•대형 세단 모델은 구매 수요가 줄어 거래량과 시세 모두 하락세를 보였다. 스테디셀러 세단 ‘쏘나타 뉴 라이즈’와 ‘아반떼 MD’의 거래량은 전월 대비 25%, 15% 감소했으며, 시세도 전월 대비 각각 2%, 7% 감소했다. 대형 세단인 ‘그랜져 HG’도 전월 대비 거래량과 시세가 각각 23%, 3% 감소했다.   

조성봉 오토허브셀카 대표이사는 “휴가를 가는 사람들이 차량 판매를 미루고, 신차 출고 지연으로 타던 차량을 판매하지 못하는 사람들이 늘면서 중고차 매물이 빠르게 줄어들고 있다”며 “중고차 시장 내 매물 감소로 중고차 시세가 전반적으로 상승한 만큼 차량 매각을 고민하는 차주가 있다면 가을이 오기 전 지금이 적기”라고 전했다.

한편, AJ셀카는 중고차를 매각하려는 소비자들의 편의를 고려해 매일 오전 9시부터 1시간 30분 단위로 시간을 선택해 빠르고 간편한 평가 서비스를 제공하는 ‘당일 평가 서비스’를 도입했다. 2월에는 신뢰도 높은 차량 평가 지표를 제공하고자 AI 엔진 성능 점검 솔루션을 도입하는 등 시스템 고도화 및 고객 만족과 서비스 향상을 위해 혁신적인 프로세스를 구축해가고 있다.


케이벤치 많이 본 뉴스
케이벤치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