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엡손, 피에스플러스와 키오스크 사업 확대를 위한 MOU 체결

한국엡손㈜(이하 엡손)이 키오스크 전문 생산, 제조업체인 ㈜피에스플러스와 키오스크 사업 확대를 위한 ‘엡손 키오스크 프린터 제휴 협약식(MOU)’을 맺었다고 10일 밝혔다.



최근 식당, 영화관 등 편의 시설에서 효율적인 매장 운영을 위한 키오스크 도입이 활성화되고 있다. 엡손은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자사의 안정적인 프린팅 기술을 바탕으로 한 키오스크 전용 프린터 ‘EU-m30’를 지원하며, 피에스플러스는 해당 제품을 탑재한 키오스크 제작에 나선다.

엡손 EU-m30은 무인 결제 시스템에 빠르게 대응하는 영수증 프린터다. 최대 250mm/sec의 고속 인쇄와 장시간 사용에도 무리 없는 150km 긴 프린터 헤드 수명, 최대 30%까지 용지 낭비를 줄이는 절약 기능으로 경제성까지 더했다.

손쉬운 유지 보수도 강점이다. 전용 마운팅 브라켓을 사용해 키오스크 전면에서 손쉽게 프린터를 교체할 수 있고, 제품 전면부의 LED 판넬을 통해 프린터 오류사항도 파악할 수 있다. 또한 인쇄 과정에서 용지 걸림 방지를 위해 새로운 옵션 사항인 ‘베젤’ 지원을 비롯해, EU-m30에 탑재된 Near end sensor로 용지 교체 시기도 알 수 있다.

해당 제품은 영어, 한글, 일본어, 중국어 간체, 중국어 번체 총 5개 언어를 제공하며, USB와 Serial 인터페이스를 기본 지원해 다양한 접속 환경에도 유연하게 대응한다.

엡손 관계자는 “무인 결제 시스템 확장으로 키오스크 수요가 늘어나는 상황 속, 대규모 키오스크 제작 업체인 피에스플러스와 협업하게 되어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라며 “엡손의 안정적인 프린팅 기술, 편리한 사용법이 강점인 EU-m30을 바탕으로 사용자들이 쉽게 이용하고 만족하는 서비스를 제공할 것이다”라고 전했다.


케이벤치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