후지필름, 글로벌 사진가 지원 프로젝트 GFX 챌린지 그랜트 프로그램 개최

후지필름이 각국의 유망한 사진가들을 적극 지원하기 위한 'GFX 챌린지 그랜트 프로그램 2022'를 실시한다고 전했다.


후지필름은 이달부터 11월 30일까지 약 3개월 동안 각국의 'GFX 챌린지 그랜트 프로그램 2022'의 지원자를 모집한다. 작년에 이어 두 번째로 열리는 글로벌 스폰서 프로그램으로, 사진과 영상을 사랑하는 전 세계 아마추어, 프로 사진가들이 후지필름의 라지포맷 미러리스 카메라 GFX시스템을 활용하여 무한한 창의성을 펼칠 수 있도록 기회를 제공하고 있다.

응모 지역은 ▲미주 지역(USA 및 캐나다, 라틴아메리카), ▲유럽/중동/아프리카 지역, ▲아시아지역(한국, 남동아시아, 오세아니아, 중국, 홍콩, 일본)으로, 모집 지역별로 5명씩 총 15명의 최종 후보를 선발한다. 한국 대표 지원 자격은 만 18세 이상으로 국내 거주자라면 아마추어 및 전문 사진 작가, 영상 작가 누구나 신청 가능하다.

응모 방법은 촬영 목표, 디자인 및 구현 방법, 후지필름 파트너십 활용 계획, 예산 사용 계획과 팀 구성, 포트폴리오가 포함된 영문 제안서를 1500자 미만의 PDF파일로 후지필름 코리아 홈페이지를 통해 제출하면 된다. 'GFX 챌린지 그랜트 프로그램 2022'의 자세한 내용 및 전체 일정은 후지필름 코리아 공식 사이트에서 확인할 수 있다.

심사는 독창성, 실행 가능성, 예산, 지원자의 제작 경험 및 능력, GFX시스템과 프로젝트의 적합성을 기준으로 진행된다. 모집 지역 별 서류심사와 온라인 인터뷰를 거쳐 선발된 최종 후보 15명은 사진가, 예술가, 큐레이터, 비평가로 구성된 게스트 심사위원의 심사를 통해 글로벌 우승자 5명과 지역우승자 10명으로 선정된다.

최종 우승자에게는 상금과 풍성한 혜택이 주어진다. 각 지역별 최종 후보 15명 중에서 글로벌 우승자 5명에겐 상금 1만 달러, 지역 우승자 10명에게는 상금 5천 달러가 수여된다. 또한 이들에게는 공통적으로 후지필름의 GFX바디 1대 및 렌즈 2대를 프로젝트 기간 동안 대여해 작품 활동을 지원한다. GFX시스템 활용을 위한 테크니컬 멘토링뿐만 아니라 후지필름 글로벌 웹사이트에 프로젝트 완성물을 공개하고, 도쿄 본사 갤러리에서 열리는 사진전에 전시할 기회를 제공한다.


케이벤치 많이 본 뉴스
케이벤치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