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디지털광고협회, ‘디지털광고 콘텐츠 개발과정’프로그램 통한 청년 일자리 제공

한국디지털광고협회(회장 목영도)는 디지털광고업계의 인력난을 해소하기 위해 ‘디지털 광고 콘텐츠 개발과정을 진행중이라고 23일 밝혔다.



‘디지털 광고 콘텐츠 개발과정’은 한국언론진흥재단에서 후원하는 사업으로 청년 구직자들을 대상으로 6주간의 퍼포먼스 광고•마케팅 교육을 진행하고, 광고 회사에서 일할 수 있도록 취업을 지원하는 교육 프로그램이다.

2022년 7월부터 8월까지 총 132시간의 퍼포먼스 광고•마케팅 교육이 진행됐으며, 현업 광고 회사 직원이 강사로 참여하여 실제 광고 계정 운영, 제안 PT 작성 등 실무 위주의 교육이 진행됐다.

그리고 교육생이 교육이나 실습에 대한 어려움이 있거나, 진로에 대한 고민이 있을 시 도움을 받을 수 있도록 현업 광고 회사 직원으로 구성된 별도의 멘토를 운영했다.

또한, 채용 기업으로 참여하는 광고 회사 총 31곳에 대한 ‘채용기업설명회’와 ‘채용기업방문 행사’를 진행하여 교육생들이 채용 과정 중 지원할 회사에 대한 정보를 미리 알 수 있게 교육을 진행됐다.

현재, 교육을 수료한 37명의 교육생이 채용 과정에 참여하고 있으며, 총 3번의 채용 과정이 진행된다. 면접을 통해 채용이 확정된 교육생은 3개월간의 인턴 기간을 거친 후 정규직으로 전환 될 예정이다.

한국디지털광고협회 목영도 회장은 “코로나 19로 인해 일자리가 줄어들어 구직 활동이 어려운 청년들에게 실무 위주의 교육과 안정적인 채용을 지원할 수 있어서 뿌듯하고, 디지털 대전환 시대로 접어들면서 디지털 광고에 대한 수요가 폭발적으로 증가하였지만, 인력난을 겪고 있는 광고업계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케이벤치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