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플, 2017년부터 마이크로 LED 디스플레이 개발 시작.. 아이폰·아이패드 탑재 전망

애플이 애플워치 울트라에 이어 아이폰, 아이패드, 맥(Mac)에도 자체 개발한 마이크로 LED 디스플레이를 탑재할 것으로 알려졌다.

15일(현지시간) 맥루머스 등 외신은 블룸버그통신 마크 거먼의 최신 파워 온 뉴스레터를 인용해 이같이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애플은 2017년부터 'T159' 코드명으로 마이크로 LED 프로젝트를 진행하고 있다. 현재 애플은 자사 제품에 탑재되는 OLED 패널을 삼성디스플레이, LG플레이, 중국 BOE로부터 공급받고 있다.

그러나, 이르면 2024년 애플워치 울트라에 처음 커스텀 마이크로 LED 디스플레이를 탑재한 후 이후 아이폰, 아이패드, 맥으로 확대할 것으로 알려졌다. 거먼은 "아이폰, 아이패드, 맥까지 커스텀 마이크로 LED 디스플레이가 탑재되기까지는 최대 10년이 걸릴 수도 있다"고 전했다.

한편, 마이크로 LED 패널은 현재 사용되고 있는 OLED(유기발광다이오드) 패널과 비교해 더 밝고 명암비가 더 좋으며 색 재현력이 뛰어나다. 또, 직사광선 아래에서 시인성이 훨씬 좋으며 전력 효율도 높아 스마트워치의 배터리 수명을 늘릴 수 있다.


케이벤치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