좋은 것만 쏙쏙 뽑아 만든, ASUS TUF Gaming Z790-PLUS WIFI

요즘 메인보드 가격이 워낙 비싸다 보니 저렴한 제품을 찾기가 쉽지 않다.

아무리 저렴해도 20~30만원대가 기본인 세상이다 보니 이 돈 주고 저가 모델을 사기가 왠지 아깝다는 생각도 있다.

그래서 조금 더 비싸더라도 가성비 만큼은 충분한 중급 모델을 찾는 사람들이 늘어나고 있는데 오늘 그런 제품 하나를 소개해 볼까 한다.

인텔 13세대 코어 프로세서를 위한 ASUS의 대표 모델, TUF Gaming Z790-PLUS WIFI가 바로 그 제품이다.

 

■ 지금은 DDR4 보다 DDR5, ASUS TUF Gaming Z790-PLUS WIFI

ASUS TUF Gaming Z790-PLUS WIFI는 DDR4 모델이 먼저 시장에 출시됐다. DDR5 메모리가 공급되기 시작한 작년만 해도 DDR4 가격이 워낙 저렴하다 보니 중저가 모델에는 D4 사양이 먼저 투입될 수 밖에 없었던 것이다.

하지만, 올 초 부터 DDR5 메모리 가격이 하락함에 따라 DDR5 모델을 찾는 소비자가 많아 졌고 그런 니즈에 맞춰 추가로 투입된 것이 바로, ASUS TUF Gaming Z790-PLUS WIFI DDR5 모델이다.

가격도 DDR4 모델 보다 그렇게 비싼 것도 아니다 보니 요즘은 ASUS TUF Gaming Z790-PLUS WIFI 수요가 훨씬 더 많다는데 DDR4 보다 DDR5 조합이 성능 상 더 좋은 건 모두가 인정하는 부분인데다 가격 차이도 1만원 수준이니 당연한 결과다.

덕분에 다나와 ASUS Z790 메인보드 인기 상품 순위 2위에 랭크 됐다.

 

■ TUF 이상의 프리미엄 전원부와 히트싱크

사실, ASUS의 TUF 시리즈는 그렇게 고급형 모델은 아니었다. 전원부도 페이즈 구성이나 부품 소자에서 STRIX나 상급 모델과 차이가 꽤 컸었는데 전반적인 메인보드 가격이 상승하다 보니 TUF 시리즈의 품질도 덩달아 높아지게 됐다.

ASUS TUF Gaming Z790-PLUS WIFI는 그런 영향으로 기획된 덕에 전원부 페이즈가 16+1로 구성됐다. 거기다 전원부 MOSFET은 최대 60A까지 허용되는 DrMOS가 사용되어 일반적으로 생각해 왔던 TUF 라인업 이상의 품질과 최대 출력을 제공할 수 있도록 만들어 졌다.

전원부에 사용한 인덕터도 일반적인 차폐 타입 보다 DC 저항 값이 낮은 고급 타입이고 고온에서 5천 시간의 내구성을 보장하는 밀리터리 클래스 메탈 캐퍼시터도 모든 전원부의 입출력 라인에 배치됐다.

이 정도 구성만 해도 과거의 TUF 시리즈 보다 한등급 이상 높아진 것은 분명한데 이 두가지 부품 모두 MIL-STD-810H 및 ML-STD-202G, 883G 등의 다양한 테스트를 모두 통과 했다니 품질과 신뢰도 만큼은 믿을 수 있는 제품이라 할 수 있다.

ASUS는 제품 구매 시 MIL 테스트를 통과 했다는 인증서까지 제공하고 있다.

전원부에 사용된 히트싱크도 전 보다 훨씬 좋아졌다. 여기서 좋아졌다는 히트싱크의 형상을 말하는 것으로, 과거 TUF 시리즈는 히트싱크가 매우 단순하게 디자인된 반면 ASUS TUF Gaming Z790-PLUS WIFI는 확실히 열 분산에 효율적인 구조로 디자인 됐다.

크기도 더 커졌고 공기와의 접촉면도 훨씬 많다. 13세대 코어 프로세서의 소비전력이 200W를 넘나드니 이 정도 히트싱크는 있어야 안심하고 사용할 수 있다.

단, 두 개의 히트싱크를 연결하는 히트 파이프는 등급 상 채택되지 않았다.

 

■ 트리플 밴드 WiFi, WiFi 6E도 기본

ASUS TUF Gaming Z790-PLUS WIFI가 동급 타 모델 보다 좋은 또 다른 이유는 WiFi다. ASUS TUF Gaming Z790-PLUS WIFI의 WiFi 기능은 가장 최신 버전인 6E가 탑재됐다.

이 버전은 2.4GHz와 5GHz 뿐인 WiFi 6 보다 지원하는 주파수 대역이 하나 더 추가된 것이 전부지만 그 차이가 상당히 크다는 장점이 있다.

6GHz 대역은 현존하는 대다수 WiFi 기기들은 사용할 수 없는 주파수 대역이라 기기 간섭이 전혀 없다. 외부 WiFi 공유기의 주파수 간섭도 전혀 없기 때문에 속도의 안정성이 월등히 좋고 실질 속도도 더 좋다는 것이 일반적인 평가다.

TUF 시리즈와 비슷한 PRIME에도 WiFi 6E 모델이 없는 것은 아니지만 ASUS TUF Gaming Z790-PLUS WIFI 보다 비싸서 가성비로 선택하긴 어렵다.

 

■ M.2 SSD 슬롯과 조립 편의성

ASUS TUF Gaming Z790-PLUS WIFI의 M.2 슬롯은 총 4개가 제공된다. CPU의 PCIe 4.0 Lane을 사용하는 M.2 슬롯 한 개와 Z790 칩셋으로 연결되는 M.2 슬롯 3개로 구성되어 있다.

이 슬롯 중 CPU로 연결되는 M.2 슬롯과 Z790 칩셋으로 연결되는 슬롯 2개에 긴 메탈 커버 형태의 히트싱크가 설치되어 있는데 쿨링 효율을 극대화 하기 위한 형상은 아니지만 M.2 SSD 온도를 안정화 하는데는 충분한 역할을 할 수 있다.

모든 M.2 SSD 슬롯에는 ASUS가 자랑하는 M.2 Q-랫치가 설치되어 있다. 이 구조는 M.2 SSD를 나사로 고정할 필요 없이 손쉽게 설치하는 것이 가능하도록 만들어 주는 고정 장치다. 손으로 돌리기만 하면 M.2 SSD가 고정되니 설치 및 분해가 매우 간편하다.

PC에서 그래픽카드를 손 쉽게 제거하는 Q-릴리즈도 기본으로 제공된다. Q-릴리즈는 그래픽카드 제거 시 드라이버로 PCB를 찍는 사고를 방지하기 위해 ASUS가 개발한 것으로, 손으로 버튼만 누르면 누구나 쉽게 고정된 그래픽카드를 분리할 수 있도록 만들어 준다. 이 구조가 처음 개발 됐을 당시에는 ROG 라인업만 제공 됐지만 이제는 ASUS TUF Gaming Z790-PLUS WIFI에서도 사용할 수 있게 됐다.

 

■ AI는 빠졌지만 오버클럭은 거뜬

TUF 시리즈의 품질이 아무리 좋아져도 적용하지 못하는 것들이 있다. ROG 라인업에서만 사용할 수 있는 AI OC가 그 중 하나다.

AI OC는 개별 CPU의 전압 곡선을 분석하여 수율을 판단하고 그에 따른 적정 오버클럭을 자동으로 적용해 주는 기능이다. 매번 배수를 조절하고 전압을 찾아가는 수고를 덜어주기 때문에 사용자가 많은데 아쉽게도 TUF 시리즈에선 이 기능을 사용할 수 없다.

필자도 그런 한계를 미리 알고 있어 ASUS TUF Gaming Z790-PLUS WIFI에 설치한 13600K의 오버클럭은 하지 않을까도 생각했지만 혹시나 오버클럭 자체가 안된다고 오해하는 분들이 있을것 같아 간단한 오버클럭 결과를 정리해 보겠다.

코어 i5-13600K을 ASUS TUF Gaming Z790-PLUS WIFI으로 오버클럭 한 결과는 P 코어가 5.5GHz, E 코어가 4.4GHz였다. 이 시스템에 사용한 쿨러가 수냉이 아닌 커세어의 A500 공냉이라서 P 코어 한계를 5.5GHz로 잡았는데 AIO 수냉 쿨러 였다면 5.6GHz 이상도 충분히 가능했다.

메모리는 원래 AEMP II를 지원하기 때문에 삼성이나 하이닉스 같은 표준 DDR5 메모리를 사용한다면 AI OC 만큼 편하게 메모리 성능을 높일 수도 있지만 필자가 사용한 삼성의 DDR5 5400 메모리는 아직 이 기능이 지원하지 않았다.

어차피 AEMP II가 없어도 메모리 오버클럭은 가능하니 타이밍 조절 없이 클럭과 전압만 바꿔보며 속도를 높여 봤는데 그렇게 찾은 결과가 6200이었다.

 

■ 좋은 것만 뽑아 만든 합리적인 메인보드

앞서 말했듯이 요즘은 DDR5가 대세다. DDR4 가격이 더 저렴하지만 작년 처럼 DDR5 가격이 월등히 높은 것도 아니라서 성능을 생각하면 DDR5로 시스템을 구성하는 것이 정답이다.

오늘 소개하는 ASUS TUF Gaming Z790-PLUS WIFI는 그런 기준에 아주 적합한 제품이다.

가격도 DDR4 모델과 별 차이가 없고 과거의 TUF 시리즈 보다 품질과 성능이 좋아졌고 WiFi 또한 트리플 밴드를 지원하는 최신 WiFi 6E를 탑재 했으니 가성비로 보면 ASUS 제품 중 TUF Gaming Z790-PLUS WIFI가 가장 으뜸이다.

더 많은 온보드 기능을 원하거나 특별히 고품질, 고사양 모델을 원하는 것만 아니라면 ASUS TUF Gaming Z790-PLUS WIFI가 가장 합리적인 선택이라고 자신한다.


케이벤치 많이 본 뉴스
케이벤치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