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Z세대 홀린 '아이폰15' 국내 판매량 41.9% ↑

애플 최신 아이폰15 시리즈의 국내 판매량이 전작을 크게 뛰어넘는 것으로 알려졌다.

20일 시장조사업체 애틀러스리서치앤컨설팅 보고서에 따르면 지난달 13일 국내 출시된 아이폰15 시리즈의 첫 4주간 판매량은 지난해 아이폰14 시리즈의 같은 기간 판매량보다 41.9% 증가한 것으로 조사됐다.

판매량을 분석해보면 상대적으로 가격이 낮은 아이폰15 기본 모델의 판매가 급증한 것으로 나타났다. 아이폰15 기본 모델의 ì¶œì‹œ 후 4주간 판매는 같은 기간 아이폰14 기본형보다 130.6% 급증, 두 ë°° 이상의 증가세를 보였다.

이에 따라 아이폰15 시리즈 전체 판매량에서 기본 모델이 ì°¨ì§€í•˜ëŠ” 비중도 30.7%로 늘어났다. 반면 아이폰 판매량의 절반을 차지하는 프로 모델의 판매 실적은 작년 아이폰14 때보다 14.2% 늘어나는 데 그쳤다. 프로맥스는 전작보다 42.3%, 플러스는 전작보다 28.2% 각각 판매량을 늘린 것으로 집계됐다.

아이폰15 시리즈의 국내 흥행 몰이는 이동통신 3사의 공시지원금 인상화 SK텔레콤의 인공지능(AI) 개인비서 '에이닷'이 아이폰 통화 녹음과 요약 기능을 지원한 것과 애플페이가 국내 도입된 것도 영향을 미쳤다는 분석이 나온다.


케이벤치 많이 본 뉴스
케이벤치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