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희왕 카드 게임, 25주년 기념 신작 발표 및 신규 프로젝트 공개

코나미 디지털 엔터테인먼트는 유희왕 The Legend of Duelist QUARTER CENTURY 행사에서 개발 중인 신작을 발표하고 VR 및 AI 기술이 적용된 타이틀 2종을 선보이는 등 신규 프로젝트를 공개했다고 8일 밝혔다.

 

지난 3일과 4일 양일간 일본 도쿄돔에서 진행된 유희왕 The Legend of Duelist QUARTER CENTURY 행사는 유희왕 카드 게임 발매 25주년을 기념해 이용자들이 게임을 통해 화합하고 교류할 수 있도록 마련된 성대한 축제이다.

이번 행사를 통해 공개된 신작 유희왕 얼리 데이즈 컬렉션은 최초의 유희왕 게임들을 한곳에 모아둔 게임으로 스팀과 닌텐도 스위치를 통해 출시된다.

특히 2000년에 발매된 게임보이 컬러 전용 유희왕 듀얼 몬스터즈 4: 최강결투자전기 등 일본에서만 출시했던 작품들이 포함돼 있어 유희왕 시리즈의 오랜 팬들의 향수를 자극할 예정이다.

이와 함께 유희왕 듀얼 링크스 솔리드 비전 실험을 통해 유희왕 듀얼 링크스에 VR 기술을 결합한 새로운 방식의 게임을 선보였으며, 블랙 매지션, 푸른 눈의 백룡 등 유희왕의 상징적인 몬스터들과 현실감 넘치는 결투를 즐길 수 있는 VR 공간을 재현했다.

또한 유희왕 마스터 듀얼에 인공지능을 탑재해 유저들과 대전의 장을 제공했으며, 지속적인 결투를 통해 학습 및 성장하는 인공지능을 선보였다.

코나미 디지털 엔터테인먼트는 향후 유희왕 IP 확장을 위해 VR을 비롯해 다양한 기술을 활용한 유희왕 게임을 개발할 계획이다.

한편, 출시 2주년을 맞이한 유희왕 마스터 듀얼은 로그인 보너스와 일러스트가 다른 UR카드 '푸른 눈의 백룡', 1,000젬 등 풍성한 보상을 준비했으며, 오는 28일 유희왕 듀얼 링크스의 러시 듀얼에서는 패에 특정 맥시멈 몬스터 카드가 세 장 모였을 때 특수 소환할 수 있는 맥시멈 소환이 추가된다.


케이벤치 많이 본 뉴스
케이벤치 많이 본 기사